국내 대표 중견 소프트웨어 기업인 티맥스소프트와 더존비즈온이 협력해 기업용 ICT 솔루션 시장을 공략에 나선다.

티맥스소프트(대표 이형배)는 더존비즈온(대표 김용우)과 전자적자원관리(ERP) 솔루션 및 미들웨어 연동을 위한 전략적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양사는 더존비즈온 ERP와 티맥스소프트 미들웨어 간의 시너지를 극대화할 예정이다. 더존비즈온의 차세대 ERP인 ‘ERP 10’과 티맥스소프트의 웹애플리케이션서버(WAS) ‘제우스(JEUS)’, 웹서버 ‘웹투비(WebtoB)’, 오픈소스 미들웨어 제품을 통합적으로 관리해 주는 ‘하이퍼프레임(HyperFrame)’ 등을 연동해 패키지 형태로 공급하겠다는 계획이다.

독립 소프트웨어 공급(ISV) 업무제휴 계약을 체결해 기업 고객이 편리하게 ERP와 미들웨어 제품을 동시에 활용할 수 있도록 돕는다는 방침이다. 고객은 패키지 상품을 통해 ERP 도입 시 더존비즈온을 통해 ERP와 미들웨어 제품을 동시에 구매할 수 있게 된다.

앞으로 티맥스소프트와 더존비즈온은 정기 회의체를 구성해 주기적으로 비즈니스 및 기술 노하우 등을 공유할 예정이다. 또 온`오프라인 세미나를 공동으로 개최하고 신규 비즈니스 모델을 함께 발굴하며 개발, 마케팅, 영업 등 전 영역에 걸친 협업을 진행한다는 계획이다.

더존비즈온 ERP사업부문 대표 이강수 사장은 “이번 협약을 계기로 ERP와 미들웨어 분야에서 양사가 보유한 자원과 역량을 적극 활용해 기업 및 공공 시장에 필요한 최상의 기술 경쟁력 제공 방안을 모색할 것”이라며, “양사 간 강점을 결합한 만큼 핵심 비즈니스 솔루션의 편의성과 업무 효율성 제고를 통해 고객이 디지털 혁신을 경험할 수 있도록 상호 지속적인 협력에 나서겠다”라고 말했다.

티맥스소프트 이형배 대표는 “국내 미들웨어 시장과 ERP 시장에서 두각을 나타내고 있는 국내 대표 SW 기업으로서 이번 협약을 통해 국내 기업의 ERP 구축을 통한 업무 효율화, 기업의 경쟁력 강화에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ERP 도입시 상용 WAS(제우스, 웹투비) 뿐만 아니라, 오픈소스 미들웨어를 선호하는 고객을 위한 하이퍼프레임 등 맞춤형 제품을 제공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이유지 기자>yjlee@byline.network

Similar Posts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