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티넷코리아(대표 조원균)는 엔지니어링 기반 ICT 솔루션 개발업체 엔에스이(대표 김대일)와 운영기술(OT) 보안 저변 확대 및 사업 확장을 위한 전략적 파트너십을 체결했다고 7일 밝혔다.

엔에스이는 국방, 항공, 원자력 분야에 소프트웨어 개발 도구 및 형상관리 솔루션과 산업제어시스템 보안을 위한 네트워크 탐지시스템을 공급하는 기업이다. 엔에스이의 DACS(Detection on Attacking Control System)는 제어시스템 네트워크 경계 지점이나 취약한 지점에 설치해 비인가 된 이상패킷을 탐지하는 화이트리스트 기반 이상징후 탐지시스템이다. 포티넷의 포티게이트(Gate), 포티심(SIEM), 포티샌드박스(Sandbox) 제품과 연동돼 알려진 랜섬웨어, 멀웨어 등의 고도화된 사이버 위협에 대한 탐지와 위협 관리를 수행한다.

조원균 포티넷코리아 지사장(사진 좌측)과 김대일 엔에스이 대표가 파트너십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포티넷코리아)

양사는 포티넷의 다양한 보안 솔루션과 엔에스이의 DACS를 상호 연계해 OT보안 시장 확대를 위한 사업을 공동 추진하기로 했다. 공동수급체도 구성해 사업제안 및 공동 사업을 추진하고 제품 기술 지원을 제공할 계획이다.

조원균 포티넷코리아 지사장은 “포티넷은 OT 보안 역량 강화를 통해 지속적인 연구개발 투자는 물론, 협력사들과 파트너십을 통해 국내 시장에 맞는 OT보안 에코시스템을 구축하고 있다”며 ”이번 파트너십을 통해 양사의 보안 기술 역량이 결합되어 시너지를 만들어 낼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대일 엔에스이 대표는 “사이버보안 분야의 글로벌 리더인 포티넷과의 협력을 통해 OT 보안을 위한 혁신 체계를 구축하고, OT 비즈니스 저변 확대를 위해 적극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이진호 기자>jhlee26@byline.network

Similar Posts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