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그재그는 당일배송 서비스 ‘직진배송’이 지난 30일자 기준 일 최고 거래액을 기록했다고 2일 발표했다. 회사는 갑자기 찾아온 한파에 겨울 아이템 판매가 급증해 이루어진 결과라고 설명했다.

지그재그는 기온이 급격하게 떨어진 지난 3일(11월 28~30일)간 직진배송 구매 데이터를 조사한 결과, 패딩 거래액이 전 주 동기 대비 128% 급증했다. 같은 기간 장갑 거래액은 357%, 겨울 모자는 50% 증가했다. 그 결과, 30일 직진배송 거래액은 역대 최대치를 기록했다. 3일 간 거래를 살펴보면 장갑 거래액은 전 주 대비 698%, 귀마개는 295%, 패딩은 68% 증가했다. 회사는 한파에 서울권 고객의 겨울 패션의류 및 소품 재구매가 증가하는 추세라고 설명했다. 또한 11월 한달 기준 직진배송 거래액도 서비스 출시 이후 가장 높게 나타났다고 밝혔다.

회사는 겨울 아이템 수요 증가에 따라 12월 4일까지 직진배송 내 겨울 아이템을 모아 최대 52% 할인 판매한다. 계속 이어지는 한파에 대비할 수 있도록 12월에도 다양한 프로모션을 지속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카카오스타일 관계자는 “갑작스러운 날씨 변화가 있을 때마다 원하는 상품을 빠르게 받아볼 수 있는 당일배송 수요가 급증하는 것을 확인할 수 있다”며 “직진배송 내 카테고리를 확장하고 다양한 상품을 구비해 지그재그 고객들이 필요한 상품을 바로 받아볼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직진배송은 지그재그가 운영하는 당일 배송 서비스다. 서울 지역에 한해 오후 1시 전까지 주문 시 당일 도착, 오후 6시 전까지 주문하면 다음 날 새벽에 도착한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성아인 기자> aing8@byline.network 

 

 

Similar Posts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