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매출 75%가 글로벌 시장에서 발생

모바일 광고 수익 극대화 플랫폼을 운영 중인 애드엑스(대표 강율빈)가 서울 코엑스에서 열린 59주년 무역의 날 기념식에서 3000만불 수출의 탑을 수상했다고 7일 밝혔다.

2016년 설립된 애드엑스는 이듬해인 2017년부터 100만불 수출의 탑을 수상했으며 2018년 300만불, 2019년 1000만불, 2021년 2000만불 등에 이어 올해 5번째로 3000만불 수출의 탑을 수상하는 기록을 달성하게 됐다.

지난해 550억원 매출을 달성한 애드엑스는 해외 비중이 전체 75%를 차지하고 있다. 매년 136% 이상의 매출 신장률을 기록 중이다.

애드엑스는 광고를 제공하는 모바일 앱 서비스 및 게임 개발사들이 더 많은 수익을 얻을 수 있도록 수익 최적화 플랫폼을 운영하며 모바일 앱 광고 산업의 SSP(Supply Side Platform, 매체향 플랫폼) 시장을 선도하고 있다.

현재까지 엔플라이스튜디오, 넥셀론, 엔크로키, 코드독 등의 모바일 게임 개발사를 인수해 ‘무한의계단’, ‘피싱앤라이프’, ‘몬스터피싱’, ‘용구탄생의비밀’ 등의 서비스로 사업 영역을 확대해 왔으며 지난달에는 넵튠의 100% 자회사로 편입 된 바 있다.

애드엑스 강율빈 대표는 “지난 6년간 총 5번의 수출의 탑을 수상했다는 것에 사명감을 갖고 국내 IT기업들과 함께 성장하는 선순환 구조를 만드는데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글.바이라인네트워크
<이대호 기자> ldhdd@byline.network

Similar Posts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