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일게이트 퓨처랩센터는 온오프라인 인디게임 페스티벌 ‘버닝비버(Burning Beaver) 2022’의 막이 올랐다고 16일 밝혔다.

버닝비버 2022 오프라인 행사는 오는 18일까지 3일간 서울 신사동 가로수길 메인 스트리트 내 별도 팝업 공간에서 열린다.

행사장에는 액션, 레트로, 캐주얼, 아카이드 등 다양한 장르를 망라하는 80여 개의 인디게임 전시 부스가 설치되며, 관람객들은 이를 자유롭게 체험해 볼 수 있다. 이미 출시돼 게임성과 독창성, 재미를 인정받은 히트작부터 출시를 앞두고 있는 기대작까지 다채로운 작품이 대거 선보일 예정이다.

게임 부스 외에도 볼거리와 즐길 거리를 풍성하게 준비했다. 인디게임 산업 트렌드를 조망하고 창작자들의 노하우를 공유하는 컨퍼런스가 열리며, 큐레이션 월을 포함한 각종 기획 전시도 진행된다.

주말에는 유명 크리에이터와 인디게임 관계자들의 팬 사인회도 열린다. 17일에는 ‘러브딜리버리’ 반주희 역을 맡았던 이명호 성우와 스트리머 ‘수련수련’을, 18일에는 테일즈샵 ‘그녀의 세계’ 제작진 ‘지나가던개’, ‘슈니아’와 스트리머 김나성을 만나볼 수 있다.

관람객들에게는 ‘로스트아크’, ‘테일즈런너’, ‘KARDS’ 등에서 사용할 수 있는 다양한 인게임 쿠폰과 스토브인디 게임 구매 할인쿠폰을 증정한다. 또한 헤드셋, 스마트워치, 게이밍 마우스 등 경품이 걸린 100% 당첨 확률의 뽑기 이벤트가 진행되며, 버닝비버에서의 소중한 추억을 남길 수 있는 무료 ‘인생네컷’ 서비스를 제공한다.

스마일게이트 스토브의 ‘버닝비버 2022 온라인 전시관’에서도 내년 1월 15일까지 한 달간 버닝비버 페스티벌을 즐길 수 있다.

‘버닝비버 2022 온라인 전시관’에서는 150개 이상의 게임을 장소와 시간의 제약 없이 즐길 수 있다. 스토브의 차세대 소셜 영상 서비스 피풀(P.pool)에서는 12월 21일(수), 22일(목) 양일간, 인디게임에 대한 인사이트를 자유롭게 이야기하고 서로의 의견을 나누는 참여형 컨퍼런스 ‘비버콘’을 개최한다. 이 밖에 메타버스 플랫폼에 버닝비버 스페이스가 열려 관람객들이 편안한 환경에서 축제를 즐길 수 있도록 했다.

백민정 퓨처랩 센터장은 “스마일게이트 그룹은 그간 창의, 창작, 창업 생태계 조성과 확산을 위해 노력해왔고, 이번 행사를 통해 그 저변을 더욱 확대하고자 한다”라며 “수많은 창작자들의 열정과 도전, 실험정신의 산물인 다양한 인디게임을 접할 수 있는 좋은 기회인 만큼, 많은 참여와 관심을 부탁드린다”라고 말했다.

글.바이라인네트워크
<이대호 기자> ldhdd@byline.network


 

Similar Posts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