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이터 드리븐(중심) 모바일 퍼블리셔 베이글코드(공동대표 김준영, 윤일환)가 5일 제59회 무역의날 기념식에서 ‘5000만불 수출의탑’과 ‘서비스탑’을 수상했다고 6일 밝혔다.

수출의 탑은 산업통상자원부가 해외시장 개척, 수출 확대, 일자리 창출 등에 공헌한 기업 및 유공자를 포상하는 행사로, 한국무역협회 주관으로 매년 12월 5일 무역의 날에 시상식이 개최된다.

베이글코드는 2015년 100만불 수출의탑 수상을 시작으로 2021년 3000만불, 올해 5000만불에 이르기까지 매년 안정적으로 단계적 성장하고 있다. 최근 5년간 연평균 180% 성장하며 지난해 810억원의 매출을 기록하고 올해 2022년 상반기 흑자 전환했다.

특히 이번에는 수출의탑 이외에도 ‘서비스 및 전자적 무체물’로 ‘수출의 탑’을 수상한 상위 3개 업체에게 주어지는 서비스탑을 수상하며 해외 수출 공로를 인정받았다. 서비스탑은 신청 기업 중 실적 상위 3개사, 6개 부분에서 각 1개사를 선정해 총 9개 기업을 시상한다.

베이글코드는 캐주얼 게임 신작 개발과 데이터-드리븐 퍼블리싱 사업을 확대하고 있다. 글로벌 시장에서 축적한 데이터/인공지능 기술, 모객(UA)마케팅 노하우를 바탕으로 모바일 플랫폼의 성공을 지원하는 데이터-드리븐 모바일 퍼블리셔로 도약한다는 계획이다.

김준영, 윤일환 베이글코드 공동대표는 “최근 주력 게임이 미국 구글스토어 전체 매출 톱150에 진입하는 등 글로벌 시장에서 꾸준히 유의미한 성과를 내고 있다”며 “기존 사업의 안정적인 매출을 기반으로 본격적으로 사업 다각화를 통해 더 큰 성장으로 수출에 기여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글.바이라인네트워크
<이대호 기자> ldhdd@byline.network

Similar Posts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