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플레이스 솔루션 활용 시 사용자 유입효과↑
예약·주문·광고 등 라인업 갖추고 토털 플랫폼 성장

네이버(대표 최수연) 스마트플레이스가 로컬 사업자의 매출증대 및 잠재고객 확보 과정에 실질적인 도움을 주고 있음이 연구결과를 통해 확인됐다.

29일 네이버는 성균관대학교 경영대학 김지영 교수 연구팀이 진행한 ‘스마트플레이스 솔루션의 오프라인 사업자 지원 효과’ 연구 결과를 바탕으로 ‘네이버 D-플레이스 리포트 2022’를 발간했다고 밝혔다.

D-플레이스 리포트는 데이터를 기반으로 한 실증분석을 통해, 스마트플레이스 플랫폼이 로컬 사업자에게 제공하는 효용과 가치를 확인하고, 플랫폼의 역할과 플랫폼서 제공되는 솔루션의 발전 방향성 정립을 목표로 지난해부터 발간하고 있다.

네이버는 스마트플레이스 플랫폼에서 로컬 사업자의 비즈니스를 효율적으로 돕는 다양한 기술 솔루션을 무료 제공하고 있다. 네이버 예약, 네이버 주문, 톡톡, 스마트콜 등 영업관리와 고객응대를 돕는 솔루션과 더불어, 로컬 사업환경에 특화된 플레이스 광고, 지역소상공인 광고 등 홍보 솔루션도 제공 중이다. 최근에는 톡톡 마케팅 메시지, 플레이스 쿠폰 등 고객에게 혜택을 직접 전달할 수 있는 마케팅 솔루션도 라인업에 추가하며 사업자의 성장단계 전반에 도움을 주는 ‘토털’ 플랫폼으로 거듭나고 있다. 현재 스마트플레이스에 등록된 업체 수만 약 227만 곳에 달한다.

김지영 교수팀은 ▲네이버 예약 ▲네이버 주문 ▲톡톡 ▲스마트콜 ▲플레이스 광고 ▲지역소상공인 광고 등 솔루션이 로컬 사업자가 잠재고객을 확보하는 데 미치는 영향을 분석하고, 각 솔루션에 대한 사업자 만족도를 조사했다. 업종 특성상 솔루션을 다양하게 접목할 수 있는 음식점과 미용실 업종을 위주로 연구가 진행됐다.

연구 결과, 스마트플레이스 솔루션은 사업자의 플레이스 페이지에 더 많은 사용자가 유입되도록 도움을 주는 것으로 드러났다. 솔루션을 활용하면, 페이지에 유입되는 사용자의 수가 음식점의 경우 1.5배, 미용실의 경우 12.9배 증가했으며, 솔루션별로 구분해보면 네이버 예약이 사용자 유입을 가장 큰 폭(3.1배)으로 증가시켰고 ▲지역소상공인광고(3.1배) ▲플레이스 광고(2.5배) ▲톡톡(2.2배) ▲스마트콜(1.2배) 모두 사용자 유입을 증가시키는 효과를 보였다.

사용자 유입뿐만 아니라, 사용자가 장소방문 의사를 가지고 있음을 표현하는 ‘장소 저장’ 횟수도 증가했다. 플레이스 광고를 활용하는 경우 저장 횟수가 3.6배 증가했고 ▲지역 소상공인 광고(2.7배) ▲네이버 예약(1.8배) ▲톡톡, 스마트콜 솔루션(각 1.3배) 모두 사용자의 저장을 증가시켰다.

스마트플레이스 솔루션 사용에 따른 매출증대 효과를 추산한 결과, 음식점 업종에서는 스마트플레이스 솔루션을 사용하면 솔루션을 사용하지 않을 때보다 연간 약 436만원의 추가 매출이 기대되며, 미용실의 경우 연간 1845만원의 추가매출을 얻을 수 있는 것으로 추정됐다. 음식점 업종에선 매출규모가 3배, 미용실의 경우 31배나 증가하는 수준이다. 스마트플레이스에 등록된 모든 음식점, 미용실 사업자가 솔루션을 하나 이상 사용한다면 매년 3.3조의 추가 매출 효과가 발생하는 규모다.

김지영 교수 연구팀은 스마트플레이스 솔루션을 활용하는 사업자 717명을 대상으로, 솔루션에 대한 만족도 조사도 진행했다. 조사는 로컬 사업자가 실제 영업환경에서 스마트플레이스 솔루션을 어떻게 활용하고 있는지, 어떤 가치를 제공받고 있는지 정성적으로 평가하기 위해 9월 13일부터 25일간 진행됐다.


조사 결과, 사업자들은 평균 3-4개의 솔루션을 활용하고 있으며, 솔루션을 활용하는 주된 이유로는 ‘편리한 신규고객 확보 및 관리’, ‘효율적인 업체운영과 매출 증대 효과’를 꼽았다. 특히, 사업자가 각 솔루션에 매긴 평균 만족도(5점 만점)는 ▲스마트콜 4.08점 ▲예약 3.85점 ▲플레이스 광고 3.83점 ▲지역소상공인 광고 3.48점 ▲톡톡 3.31점으로, 모든 솔루션이 높은 만족도를 기록했으며, 과반 이상의 사업자가 “계속 솔루션을 사용하고 싶다”고 응답했다.

김지영 교수팀은 “로컬 사업자가 스마트플레이스 플랫폼을 통해서 경제적 실익과 사업적 성과를 경험할 수 있음을 확인했다”면서 “‘디지털 전환’의 큰 파고를 지나고 있는 현시점에, 사업자들이 네이버 스마트플레이스 솔루션과 같은 디지털 기능들을 활용하여 지속가능한 성장을 이룰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네이버 이건수 글레이스CIC 대표는 “네이버는 로컬 사업자가 온라인 거점에서 사용자와 연결되는 것을 시작으로, 현실에서도 더 많은 잠재고객을 확보하고 한층 편리한 영업환경을 구축할 수 있게 스마트플레이스 솔루션을 연구개발해 왔다”면서 “그러한 노력의 결과로 스마트플레이스의 여러 솔루션이 실질적인 도움을 주고 있음이 확인된 점을 기쁘게 생각하고 앞으로도 더 큰 기술적 투자를 이어가겠다”고 밝혔다.

글.바이라인네트워크
<이대호 기자> ldhdd@byline.network

Similar Posts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