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우스시스템즈 “데이터센터 한계, AR로 해결할 수 있어”

“데이터센터의 한계는 숙련된 전문가가 부족하다는 것입니다. 인프라, 클라우드 등 최첨단 기술의 수준은 나날이 높아가지만, 숙련된 전문가가 부족한 탓에 데이터센터 내에선 화재, 정전 등의 재난이 일어나고 있습니다. 이러한 상황 속 ‘증강현실(AR)’은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돌파구가 될 수 있을 것입니다.”

지난 23일 바이라인네트워크가 개최한 ‘DR의 중요성’ 웹세미나에서 데우스시스템즈 김성한 실장은 “최근 일어난 데이터센터 화재의 원인은 담당자의 장애 대응 방안 미숙지“라며 “담당자의 장애 대응 방안이 숙지 여부가 데이터센터 내 중대한 장애로 드러났다”고 말했다.

IT 조사업체 업타임의 2021년 글로벌 데이터센터 보고서에 따르면 최근 3년 내 일어난 데이터센터의 장애의 79% 담당자의 실수로 인해 나타났다. 특히 데이터센터의 정전의 60%에서 80% 비율은 모두 인재에서 비롯된 것으로 드러났다. 기반 설비에 의한 장애는 전체의 60% 이상이다.

김 실장은 “설비가 아무리 잘 구축돼 있어도 장애라는 건 예측하기 어렵거나, 예측이 불가능한 상황에서 발생할 수 있다”며 “설비로 인한 장애와 인재로 인한 장애가 데이터 센터의 가용성을 유지하는 데 가장 취약하다”고 말했다.

그에 따르면 이는 부적절한 교육과 훈련에서 비롯된 현상이다. 정전 발생을 예방하는 데 가장 효과적인 방법은 관리와 계획에 대한 교육을 개선하는 방법이나, 업계 특성상 고급 인력을 확보하는 데 한계가 있어 문제가 반복되고 있다는 것이다.

숙련된 전문 인력의 부재는 국내뿐만 아니라 전 세계적으로 관측되는 현상이기도 하다. 더불어 그 인력을 유지하기도 어려운 상황이다. 이러한 현상을 타개하기 위해 데이터센터들은 다양한 지침 교육과 정기적인 모의 훈련을 시행하고 있지만, 이조차도 돌발적인 장애나 재해에 있어서는 효과를 발휘하기가 어려운 게 현실이다.

김 실장은 이를 막기 위해 AR을 사용해야 한다고 주장한다. 실제와 비슷한 체험을 할 수 있는 AR 속애서 장애 상황을 재현시키는 훈련이 인재 예방에 큰 도움이 된다는 것이다. 데우스시스템즈는 이를 ‘메타옵스’라고 칭하고 있다. 메타옵스는 메타버스의 하나인 AR과 운영의 합성어로, 메타 기술을 데이터센터의 운영 관리에 접목한다는 의미다.

김 실장에 따르면 AR은 신규 기술자들을 교육시키는 데 시간을 단축하는데 큰 효율을 가지고 있다. 1년 이상의 수고를 들여야 하는 기존의 교육 과정을 3개월까지 단축할 수 있다는 것이다. 원격 지원이 가능하다는 특징으로 비대면 협업이 가능하다는 이점도 가지고 있다.

그렇다면, 이러한 AR을 데이터센터 운영에는 어떻게 접목할 수 있을까. 이는 ▲인식 ▲가이드 ▲캡처 ▲지원 등의 단계로 요약할 수 있다. 김 실장은 “AR에서는 단계마다 정확한 내비게이션 기능으로 복잡한 작업을 진행할수 있다”며 “예상치 못한 이슈가 발생할 경우 원격으로 지원을 받을 수 있어 의사 결정에 도움을 준다”고 말했다.

이어 “AR은 현실 세계에서 무엇이든 원하는 위치에 콘텐츠를 띄워 숙련자와 비숙련자의 기술차를 줄일 수 있다”고 강조했다.

그는 특히 AR이 큰 비즈니스 가치가 있다고 역설했다. 보다 빠르고 비용 효율적인 방법으로 지식 노하우를 전수할 수 있고 평균 수리 시간과 최초 수리 성공률을 높이는 데 가장 효과적이라는 설명이다.

이를 위해 데우스시스템즈는 글로벌 소프트웨어 회사 ‘PTC’와 파트너십을 체결하기도 했다. PTC는 AR 분야 글로벌 시장 점유율 1위 회사로, 가장 많은 디바이스 호환성을 갖고 있다고 알려진다.

김 실장은 “PTC와의 협업을 통해 AR 솔루션을 도입하지 않은 업계에서 데이터센터의 운영 및 교육의 장으로서 선도의 역할을 하고자 한다”며 “PTC의 AR 제품군을 데이터센터에 적용하는 방안을 깊이 연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글.바이라인네트워크
<박지윤 기자> nuyijkrap@byline.network

AI 트랜스포메이션을 위한 리테일 테크는 무엇일까

– 리테일 & 로지스 테크 컨퍼런스 2024

리테일 산업은 이제 디지털 산업입니다. 온라인뿐 아니라 오프라인 기업도 디지털 기술을 활용하지 않고서는 생존할 수 없습니다. AI 기술의 발달은 리테일 업계에 새로운 기회와 도전과제를 안겨주었습니다.

생성형 AI, 이커머스 쏠림, D2C 확장, 오프라인 매장의 폐점, 경기 침체, 늘어만 가는 배송 수요 등의 많은 변화 속에서 리테일과 물류, 커머스 업계는 디지털 없이는 변화에 대처할 수 없음을 알고 있습니다.

이에 바이라인네트워크는 리테일&로지스 테크 컨퍼런스 2024를 개최합니다. 리테일과 물류 기업이 어떻게 AI와 디지털 기술을 활용하고 있는지, 디지털 혁신을 위해 필요한 기술과 활용사례는 무엇인지 살펴보는 자리가 될 것입니다.

  • 일시: 2024년 3월 7일(목) 9:00 ~ 18:00
  • 장소: 서울 강남구 테헤란로7길 22 ST Center (과학기술컨벤션센터) 지하 1층 대회의실

관련 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