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투스 ‘서머너즈워:크로니클’, 팀대전 재미 살렸다

컴투스(대표 송재준, 이주환)는 소환형 MMORPG ‘서머너즈 워: 크로니클’의 전장 콘텐츠를 팀 대전으로 변경하고 격전의 아레나에 밴픽을 도입하는 등 대전(PvP) 시스템을 개편해 전투 재미를 강화했다고 8일 밝혔다.

전장 콘텐츠 ‘달그림자 숲’은 ‘크로니클’ 세계에서 주요 재화인 천공석을 수집할 수 있는 공간으로, 제한시간 내 유저간의 치열한 전투를 경험할 수 있다. 컴투스는 기존 개인전 형식으로 치러졌던 전장을 최대 9명의 유저가 팀을 이뤄 경쟁하는 9vs9 팀 대전 형식으로 지난 3일 변경하고, 대규모 전투를 통한 승리의 희열과 협동 플레이의 재미를 높였다.

업데이트된 전장에서는 상대팀 격파와 천공석 정제 등을 통해 목표 점수에 먼저 도달하는 팀이 승리하며, 승리 팀과 최고의 실력을 선보인 MVP에게 아이템 선물이 지급되는 등 플레이 재미와 풍성한 보상까지 주어져 유저들의 호평을 얻고 있다.

실시간 수동 전투를 진행하는 격전의 아레나에는 경기 전 상대 소환수 중 1마리의 참여와 소환수 무기 속성 1종을 금지 시킬 수 있는 밴픽 시스템을 도입, 유저들 간의 더욱 치밀한 수싸움 환경을 제공했다.

태생 4성 빛 속성 아마존을 획득할 수 있는 소환수 이야기도 추가됐다. 주어진 과제를 수행해 3성 바람 속성 픽시와 3성 물 속성 가루다를 획득 및 육성할 수 있으며, 정예 레이드 안개감옥에서 보스 공략에 전략적으로 사용 가능한 빛 속성 아마존도 얻을 수 있다.

‘크로니클’은 개성 있는 세 명의 소환사와 350여종 소환수를 수집·조합해 모험과 전투를 즐기는 소환형 MMORPG로 오는 10일 북미 출시를 앞두고 있다.

글.바이라인네트워크
<이대호 기자> ldhdd@byline.network

 

AI 트랜스포메이션을 위한 리테일 테크는 무엇일까

– 리테일 & 로지스 테크 컨퍼런스 2024

리테일 산업은 이제 디지털 산업입니다. 온라인뿐 아니라 오프라인 기업도 디지털 기술을 활용하지 않고서는 생존할 수 없습니다. AI 기술의 발달은 리테일 업계에 새로운 기회와 도전과제를 안겨주었습니다.

생성형 AI, 이커머스 쏠림, D2C 확장, 오프라인 매장의 폐점, 경기 침체, 늘어만 가는 배송 수요 등의 많은 변화 속에서 리테일과 물류, 커머스 업계는 디지털 없이는 변화에 대처할 수 없음을 알고 있습니다.

이에 바이라인네트워크는 리테일&로지스 테크 컨퍼런스 2024를 개최합니다. 리테일과 물류 기업이 어떻게 AI와 디지털 기술을 활용하고 있는지, 디지털 혁신을 위해 필요한 기술과 활용사례는 무엇인지 살펴보는 자리가 될 것입니다.

  • 일시: 2024년 3월 7일(목) 9:00 ~ 18:00
  • 장소: 서울 강남구 테헤란로7길 22 ST Center (과학기술컨벤션센터) 지하 1층 대회의실

관련 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