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성 스토리에 컷툰 결합하고 전략 전투 재미도 구현
나만의 NFT 영웅 만들어 토큰 교환 가능
한국·중국·싱가포르서 일부 시스템 연결 제한돼

컴투스홀딩스(대표 이용국)는 모바일 수집형 RPG ‘안녕 엘라(영문명 Dear, ELLA)’를 국내를 포함한 170여개국에 출시했다고 9일 밝혔다. 영어, 일본어, 중국어 등 총 7개 언어를 지원한다.

안녕 엘라는 판타지 세계인 에스페란서 대륙을 무대로 시간을 초월해 운명적 모험에 나서는 ‘엘라’와 동료들의 이야기를 담았다. 감성적인 스토리를 애니메이션과 컷툰(모바일용 웹툰)으로 표현해 몰입감을 높인 것이 특징이다.

여러 영웅의 스킬을 조합해 시너지를 만드는 ‘체인 스킬 시스템’으로 전략적인 전투의 재미와 짜릿한 손맛을 느낄 수 있다. 탐험 모드인 ‘에스페란서’를 통해 제국을 모험할 수 있으며, 총 7가지의 던전과 대전(PvP)모드인 ‘결투장’ 등 다양한 재미 요소를 갖췄다.

글로벌 유저들은 XPLA 블록체인 메인넷에서 본격적인 P2O(Play to Own, 게임 결과물 소유) 시스템을 이용할 수 있다. 나만의 대체불가토큰(NFT) 영웅을 제작해 게임에서 활용할 수 있으며, 게임 외부의 C2X NFT 마켓플레이스를 통해 유저들끼리 자유롭게 거래할 수 있다. NFT 영웅을 보유하고 사용 중이라면 토크노믹스에도 자연스럽게 연결된다. 게임 내에서 획득할 수 있는 기본 재화 ‘루비’를 게임 토큰으로 교환할 수 있으며, 게임 토큰은 네이티브 코인 XPLA로 교환해 게임 외부에서도 활용할 수 있어 유저의 소유권이 강화됐다. 한국, 중국, 싱가포르 등 일부 국가의 유저들은 P2O 시스템에 연결할 수 없지만 동일한 게임 서비스로 게임 자체의 재미를 온전히 즐길 수 있도록 구성했다.

‘안녕 엘라’는 컴투스홀딩스와 ‘알피지리퍼블릭(대표 이재영)’이 손잡고 선보이는 첫번째 작품이다. 알피지리퍼블릭은 ‘거상M’, ‘스위트홈’ 등 대작 게임을 개발하고 있는 RPG 전문 개발사다. 한편, 컴투스홀딩스는 XPLA의 주요 콘텐츠 공급자로서 다양한 장르의 블록체인 게임을 글로벌 시장에 선보일 계획이다.

글.바이라인네트워크
<이대호 기자> ldhdd@byline.network

Similar Posts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