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N앱가드 대시보드 화면 이미지

NHN클라우드(대표 백도민, 김동훈)는 국제게임전시회 ‘지스타(G-STAR) 2022’에서 부스를 열고 NHN 앱가드를 전시 및 홍보한다고 7일 밝혔다. 게임사 관계자 등 전시회 참관객을 대상으로 NHN 앱가드 무료체험 이벤트 등을 실시할 계획이다.

NHN 앱가드(AppGuard)는 모바일 앱 보호 서비스다. 1300개 이상의 모바일 앱을 고객으로 확보하고 월평균 2000만여 개 스마트폰에서 실행되며 국내 대표 모바일 앱 보호 서비스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월평균 6000만건 이상의 보안위협을 탐지해 고객사 보안담당자에게 알리고, 60만건 이상의 이상행위를 차단하는 성능을 보이고 있다.

이 서비스는 ▲안드로이드 및 iOS 모바일 앱의 부정행위 탐지와 함께 ▲코드난독화 등 소스코드 보호 ▲메모리 변조 및 후킹, 해킹 툴 차단 ▲안티 디버깅 ▲위/변조 방지 등 전문적인 모바일 보호 서비스를 ‘SECaaS(Security as a Service, 서비스형 보안)’ 형태로 제공한다.

NHN 앱가드를 이용하면 고객은 별도 관리서버 구축 없이 월구독 방식으로 자사 모바일 앱에 전문 모바일 보호 서비스를 도입할 수 있다. 이용 고객사의 보안담당자는 NHN 앱가드에서 제공하는 시각화 대시보드로 보안현황 및 주요 통계를 실시간으로 확인하고 모바일 앱 악용 등을 모니터링할 수 있다.

NHN 앱가드는 현재 밀리의서재, 111퍼센트(주), 클로버게임즈, 로드컴플릿, NHN페이코, NHN한국사이버결제(주) 등 국내 모바일 앱 서비스 기업, 개발사, 핀테크 기업부터 일본 유명 게임개발사 Ateam Inc, 일본 최대 MCN기업 UUUM의 계열사인 LiTMUS 등 해외 기업까지 다양한 영역에서 고객을 꾸준히 확보하고 있다. 향후 NHN클라우드는 프로모션 활동, 해외 사업 강화 등 NHN 앱가드의 국내외 모바일 보안 시장 공략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NHN 앱가드 사업을 담당하고 있는 NHN클라우드 클라우드사업팀 박일진 수석은 “1300여개 고객사의 선택으로 인정받은 NHN 앱가드의 역량을 더욱 발전시켜 앞으로도 최적화된 모바일 보안 서비스를 제공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글.바이라인네트워크
<이대호 기자> ldhdd@byline.network

관련 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