센디, 네이버 부사장 출신 커넥트인베스트먼트 대표 이사진 합류

AI 화물운송 플랫폼 스타트업 센디가 운영조직 개편 및 기술개발 전략 고도화를 위해 네이버 부사장 출신의 최성호 커넥트인베스트먼트 대표를 기타비상무이사로 선임했다고 31일 밝혔다.

최 대표 선임에 대해 센디는 최근 늘어난 인력에 맞게 조직과 업무를 새롭게 개편하고, 기술개발 전략을 면밀히 점검할 필요성이 커졌다고 밝혔다. 이에 최성호 대표를 기타비상무이사로 선임하게 되었다는 설명이다.

최성호 커넥트인베스트먼트 대표는 네이버에서 서비스본부장과 검색본부장을 거쳐 부사장을 역임하며, 네이버의 쇼핑, 금융 등 인터넷 서비스 전반을 총괄했다. LG전자에서도 약 8년간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DX) 기술센터장을 맡으며 오퍼레이션 전 분야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이끌었다.

최 대표는 현재 벤처캐피털 커넥트인베스트먼트 대표로서 활동하고 있다. 국내외 성장잠재력이 큰 스타트업들을 발굴하고 직접 투자하고 있으며, 투자유치, 경영전략, 개발조직운영 등 기업경영에 필요한 자문을 제공하고 있다.

향후 최 대표는 센디의 운영조직을 효율적으로 구성하고, 서비스 기술개발 전략 수립을 본격화할 수 있도록 자문할 계획이다. 센디 측은 이를 바탕으로 기존에 서비스 중인 기술 고도화에 착수한다. 구체적으로는 그간 누적된 화물운송데이터를 기반으로 고객들에게 보다 적합한 배차가 이뤄질 수 있도록 알고리즘의 정확도를 높인다. 또한 차주에게 거주지, 동선, 업무역량 등을 바탕으로 최적의 업무 스케줄을 제안하는 화물운송 라우팅 경로지원 서비스도 세밀화 할 계획이다.

한편, 센디는 AI기술을 기반으로 화물운송 관리 플랫폼 ‘센디’를 운영 중인 스타트업이다. 지난 5월에는 시리즈A 브릿지 66.5억원의 투자를 유치하며 빠르게 성장 중이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성아인 기자> aing8@byline.network 

[무료 웨비나] 디지털 전환 시대의 필수! AI기반 아이덴티티 보안의 모든 것

  •  2024년 7월 16일 (화) 14:00 ~ 15:30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