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버 보안 기업 지니언스(대표 이동범)가 국가정보원 보안적합성 검증제도를 통과하고 보안기능 확인서를 획득했다고 4일 밝혔다.

지니언스의 EDR(Endpoint Detection & Response) 제품은 단말에 대한 지속적인 모니터링과 정보 수집을 통해 위협탐지 및 분석, 대응을 제공하는 솔루션이다. 위협이 언제, 어디서, 어떻게 유입됐는지를 한눈에 확인할 수 있어 신속하고 적극적인 대응이 가능하다는 게 지니언스의 설명이다.

침해사고지표(IOC), 머신러닝(ML), 행위기반 위협탐지(XBA), 야라(YARA) 등의 다양한 기술이 적용돼 알려지지 않은 위협까지 탐지가 가능하다. 다양한 위젯을 제공해 사용자 편리성을 높였고, 위협 탐지 알람을 통해 내부 보안을 강화할 수도 있다. 메이저 업그레이드 된 2.0 버전은 분석을 위한 충분한 가시성 제공, 위협 관리의 편의성 증대, 모니터링의 고도화, 자동화 대응 등을 제공한다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지니언스 관계자는 “국내 최초로 EDR을 개발한 지니언스는 국가 및 공공기관의 보안 요구 사항을 충족한 최초의 제품이라는 타이틀을 다시 한번 기록했다”며 “한층 더 높은 보안 수준과 기술을 고객에게 제공할 수 있게 됐다”고 밝혔다.

지니언스에 따르면, 지니언스의 EDR 제품은 2021년 조달청 기준 공공 EDR 시장에서 79% 점유율로 1위를 기록했다. 2022년 상반기  누적고객 수는 120곳 이상이다.

김준형 엔드포인트사업본부 상무는 “보안기능확인서 획득으로 경쟁사와 차별화된 높은 보안수준과 기술을 고객에게 제공할 수 있게 됐다”며 “공공기관 보안 담당자들이 악성코드의 침투 경로를 한눈에 파악할 수 있는 EDR 도입을 적극 검토하는 등 공공 시장의 성장세에 발맞춰 시장 리더십을 공고히 하는데 총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이진호 기자>jhlee26@byline.network

Similar Posts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