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상자산 거래소 코빗은 브랜드 마케팅 컨설팅 그룹 위드컬처와 대체불가토큰(NFT) 마케팅 제휴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28일 코빗에 따르면 양사는 위드컬처가 진행하는 다양한 문화 콘텐츠 마케팅을 코빗의 NFT 마켓플레이스를 통해서도 실시하는 것에 합의했다. NFT 콘텐츠 기획, 출품작 민팅까지 충분히 협의해 진행하기로 했다. NFT 판매는 코빗이 맡는다.

민팅은 NFT 작품을 발행하는 것으로, 디지털화된 이미지 저작물을 쉽게 복사할 수 없도록 블록체인 기술을 사용해 서로 교환할 수 없는 별도의 고유한 인식 값을 부여하는 시스템이다. 

코빗과 위드컬처의 첫 협업  콘텐츠는 28일 대학로에서 초연되는 창작 뮤지컬 ‘인간의 법정’이다. 해당 뮤지컬은 조광희 작가의 동명 장편 소설이 원작으로 22세기를 배경으로, 주인을 살해한 안드로이드 로봇이 인간의 법정에 서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SF 법정 드라마다.

오세진 코빗 대표는 “문화 콘텐츠 마케팅 역량이 뛰어난 위드컬처와 NFT 기반 문화 마케팅 활동을 함께 할 수 있게 돼 기쁘다”며 “양질의 문화 콘텐츠에 코빗의 블록체인 기술력을 더해 양사의 시너지가 극대화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코빗은 지난해 업계 최초 NFT 마켓플레이스를 오픈하고 국내 대표 드라마 스튜디오 스튜디오드래곤과 협업해 드라마 빈센조, 마인, 호텔 델루나와 같은 드라마 작품의 NFT를 발행한 바 있다.

글.바이라인네트워크
<박지윤 기자> nuyijkrap@byline.network

Similar Posts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