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처: 탤런트뱅크

탤런트뱅크가 보유한 약 1만6000명의 검증된 전문가 풀 활용

전문가·자문상품 검색・예약・결제・화상・자문 원스톱 제공

기업·전문가 매칭 플랫폼 탤런트뱅크(대표 공장환)는 온라인 자문 서비스 ‘원포인T(onepointT)’를 출시했다고 15일 밝혔다.

국내 최초의 온라인 비즈니스 자문 서비스 ‘원포인T’는 온라인으로 검증된 전문가를 만나 단시간에 필요한 비즈니스 솔루션을 얻을 수 있는 1대1 화상 자문서비스다. 원포인T 안에서 기업 고객은 복잡한 컨설팅 의뢰 과정 없이 전문가 서칭부터 사전질의, 예약, 결제, 화상 자문 진행을 임베디드 솔루션으로 단번에 이용할 수 있다.

탤런트뱅크는 기존 프로젝트별 전문가 매칭 서비스 ‘프로젝T’의 이용 기업 고객 중 20%가 단기 자문 서비스를 의뢰했다는 것에서 착안해 원포인T를 개발했다. 프로젝T 서비스를 중심으로 국내 긱 이코노미 시장을 태동시킨 탤런트뱅크는 이번에 출시한 원포인T를 통해 국내 ENS(Expert Network Service) 시장을 새롭게 개척하고자 한다. ENS는 기업과 기업이 필요로 하는 인사이트를 가진 전문가를 연결하는 서비스다.

기존 컨설팅펌의 경우 대부분 유선·대면·서면 형태의 인터뷰로 전문가 자문이 이뤄지며, 보통 유선 인터뷰 1시간당 몇백만 원 상당의 자문료가 발생한다. 전문가 입장에서는 오는 연락을 받기만 하는 수동적인 입장을 취해야 한다는 한계 역시 존재한다.

반면 원포인T는 탤런트뱅크가 보유한 약 1만6000명의 검증된 전문가 풀을 활용, 전문가가 직접 자문 상품을 등록하기 때문에 본인의 전문성을 바탕으로 보다 적극적인 수요 창출이 가능하다. 또한 이러한 자문 상품들을 마켓 형태로 제공해 다소 폐쇄적인 기존 ENS 서비스 대비 개방적이며, 자문 비용 역시 업계 최저 수준(1시간 기준 33만원)으로 구성해 중소기업 및 스타트업, 창업 준비 중인 창업가 등 비교적 규모가 작은 기업 및 개인도 부담 없이 이용이 가능하다.

시간과 장소에 구애받지 않는 연결성 또한 원포인T만의 차별점이다. 원포인T만 있으면 사무실은 물론 해외, 집, 출장지 어디에서도 경영전략·영업·마케팅·IT 등 분야별 나만의 자문단을 꾸려 필요한 순간마다 빠르게 자문을 받을 수 있다. 예컨대 기업이 해외 진출을 고려할 경우 직접 파견을 나가지 않아도 원포인T를 이용하면 온라인으로 간편하게 현지 전문가 및 에이전시를 만나 판로 개척, 시장 조사, 법적 이슈 파악 등 해외 비즈니스에 필요한 모든 자문을 얻을 수있다.

원포인T를 단체 강연(교육)을 위한 툴로 활용한다면 합리적인 비용으로 편리하게 내부 직원들의 비즈니스 전문성을 키울 수 있으며, 조직의 화합 시너지를 극대화할 수 있는 전문가 자문 상품을 통해 리더십이나 커뮤니케이션 코칭을 받을 수도 있다.

탤런트뱅크 공장환 대표는 “비즈니스 원포인트 레슨, 원포인T는 기업의 니즈에 꼭 맞는 전문가를 보다 쉽고 편리하게 만날 수 있으며, 원스톱 서비스의 편리성과 오픈 마켓 형식의 유연성을 갖춰 국내 ENS 시장의 저변을 넓혔다는 데 의의가 있다”며 “원포인T 베타 서비스 당시 이용해 본 기업 고객의 만족도가높아 대규모 프로젝트를 맡기는 프로젝T 의뢰로 연결되는 사례도 증가하고 있어, 앞으로 탤런트뱅크의 대표 서비스로 자리매김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탤런트뱅크는 원포인T 신규 출시를 기념해 이달 19일부터 10월 18일까지 한 달간 가입 기업 고객을 대상으로 ‘원포인T 무료 이용’ 이벤트를 진행한다. 이벤트 기간 발송된 이메일이나 홈페이지 내 공지를 통해 참여한 기업 고객 중 선착순 100개 기업에 원포인T 1회(1시간) 이용권을 무료로 제공할 예정이다. 원포인T 서비스와 이벤트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탤런트뱅크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글.바이라인네트워크
<이대호 기자> ldhdd@byline.networ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