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신사가 온·오프라인 셀렉트숍 ‘엠프티(E(  )PTY)’ 문을 연다고 23일 발표했다.

엠프티는 무신사 자회사 ‘무신사 트레이딩’이 준비한 셀렉트숍이다. 무신사측은 엠프티에 대해 실험적인 작업을 선보이는 국내외 디자이너 브랜드를 소개하는 셀렉트샵이라고 설명했다. 70%가 해외 디자이너 브랜드이며 나머지는 인지도가 낮지만 자신만의 철학을 보유한 국내 브랜드로 채울 예정이라고 밝혔다. 엠프티는 앞으로 국내외 시장에 패션, 라이프스타일을 소개하는 셀렉트숍이 될 예정이다. 

오프라인 스토어 경우, 서울시 성동구 성수동에 오픈할 예정이다. 총 190평 규모 4개 층으로 구성된다. 함께 오픈할 온라인몰에서는 엠프티 임점 브랜드와 상품을 확인할 수 있다. 또한 온라인몰 내에서 국내외 디자이너 인터뷰, 엠프티 플레이리스트, 브랜드 소식 등 다양한 콘텐츠를 선보인다. 

전영용 무신사 트레이딩 브랜드 사업본부장은 “엠프티는 대중적으로 인지도는 낮아도 고유한 디자인 철학을 가진 희소성 높은 브랜드를 선보이는 온·오프라인 공간이 될 것”이라며, “무신사 트레이딩이 그동안 쌓아온 브랜드 유통 및 마케팅 역량을 바탕으로 독창적인 가치를 보유한 브랜드가 잘 성장할 수 있도록 전폭적으로 지원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엠프티오픈 일자는 오는 9 3일이다. 

Similar Posts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