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보안 솔루션 기업 SGA솔루션즈(대표 최영철)는 고밀도 2차원 바코드 솔루션 기업인 보이스아이 주식 41만1260주를 취득했다고 지난 1일 공시했다. 보이스아이 지분율을 50.46%로 늘리고 연결 자회사로 편입해 솔루션 경쟁력 강화를 통한 기업가치 증대에 나선다.

보이스아이는 QR코드보다 5배 이상 많은 정보를 저장할 수 있는 고밀도 2차원 바코드인 ‘보이스아이 코드’를 공급하고 있다. 시각 장애인이나 저시력자 등 정보소외 계층이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으로 바코드를 인식하면 음성으로 변환해 알려주는 제품이다.

현재 주민등록등·초본 등 정부기관 및 공공기관의 대국민 서비스, 금융기관의 각종 증명서 발급, 의료 분야의 처방전과 진단서, 성적·졸업·학위 증명서와 상장 등 교육 분야에서도 활용된다. ‘2019 나폴리 하계 U대회’의 출입증 위·변조 방지 솔루션으로 활용돼 국제적으로 기술을 인정받은 바 있다.

올해 보이스아이는 올해 약 200억원의 매출 및 30억원 안팎 이익을 거두는 등 호실적을 예상하고 있다. SGA솔루션즈는 보이스아이를 종속회사로 편입한 후 성장세가 더욱 가속화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최근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 등 복지정책 강화에 따른 성장도 기대된다. 장애인 차별금지법 및 장애인 복지법 등에 따라 최근 지방세 고지서에도 ‘점자·음성 변환용 코드’를 의무적으로 도입하도록 하는 등 공공 및 금융기관 중심으로 시장 지배력을 확대 중이다.

최영철 SGA솔루션즈 대표이사는 “이번 인수를 통해 세계 최대 데이터 저장 능력과 큐싱(Qshing)으로 인한 보안 위협의 원천 방지 등 사업적 시너지를 내겠다“며 “보이스아이의 코스닥 상장을 적극 추진할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이진호 기자>jhlee26@byline.networ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