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전장비기업 한컴라이프케어(대표 오병진)는 산업·안전 분야 통합관리 전문기업인 ‘유비마이크로’를 인수하고 ‘한컴유비마이크로’로 사명을 바꿨다고 1일 밝혔다.

2012년 설립된 한컴라이프케어는 산업·안전 통합관리 시스템 구축에 필요한 핵심 기술인 가스센서 디바이스와 무선통신, 소프트웨어 기술을 모두 보유한 전문기업이다. ▲무선통신 융합 가스센서 디바이스 ▲이동형 현장 가스 환경 모니터링 장비 ▲산업시설 및 환경 특화 무선통신장비 등을 화학, 조선, 발전소, 국방 분야 등에 제공한다.

한컴유비마이크로가 자체 개발한 가스센서 디바이스는 업계 유일의 통신모듈 일체형 디바이스다. 사물인터넷(IoT) 기반 휴대형 복합가스 감지기 ‘UEPL-100’는 ‘제26회 방호장치·보호구 품질대상 품평회’에서 고용노동부 장관상인 대상을 수상하는 등 뛰어난 기술력을 인정 받았다.

이번 인수를 통해 가스 탐지 부문의 안전장비 개발 및 강화와 더불어 화학사고 대응정보 환경수집장비 시스템, 소방대원 출동현장 대응 복합환경 센서 개발 등으로 소방안전플랫폼 분야 밸류체인을 구축할 계획이다.  최근 중대재해처벌법 시행 등으로 인해 빠르게 성장하는 산업·안전 통합관리 시스템 시장 선점에도 나선다.

한컴라이프케어 관계자는 “이번 인수로 가스 탐지 부문의 기술 및 제품 역량 강화는 물론, 소방용 개인안전장비와 ICT 융합 솔루션까지 기술적 진화가 기대된다”며 “앞으로 양사 간 시너지를 극대화해 산업·안전 통합관리 시스템 시장을 효과적으로 공략해나가겠다”라고 밝혔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이진호 기자>jhlee26@byline.networ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