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맥스소프트(대표 이형배)는 오픈소스 기반의 통합 미들웨어 플랫폼 ‘하이퍼프레임(HyperFrame)’을 주축으로 오픈소스 미들웨어 시장 공략을 강화하겠다고 25일 밝혔다.

하이퍼프레임은 웹서버, 웹애플리케이션서버, 프레임워크 등 다양한 오픈소스 미들웨어 제품들을 클라우드 환경에 최적화된 형태로 통합한 제품이다. 오픈소스의 선택, 운영, 유지보수까지 오픈소스 활용과 관련된 모든 과정을 지원한다.

고객은 오픈소스 및 클라우드 관련 지식·역량이 없어도 하이퍼프레임을 통해 티맥스소프트 연구소의 검증 과정을 거친 신뢰도 있는 오픈소스 소프트웨어(SW)를 선별해 사용함으로써 안정성 있는 정보시스템을 운영할 수 있다는 게 회사측 설명이다.

하이퍼프레임은 다양한 클라우드 환경에서 제공된다. 현재 네이버클라우드플랫폼, KT 클라우드, 가비아 등 국내 클라우드 서비스 제공업체(CSP)의 마켓플레이스에 등록돼있다. 조만간 NHN클라우드, 카카오i 클라우드에서도 지원될 예정이다. 글로벌 CSP 기업들과도 하이퍼프레임과의 협업을 협의하고 있다.

티맥스소프트는 하이퍼프레임을 필두로 점점 더 빠르게 확산되고 있는 공공과 민간 시장 오픈소스·클라우드 수요에 대응할 계획이다.

티맥스소프트는 지난해 진행됐던 행정안전부와 한국지능정보사회진흥원(NIA)의 행정.공공기관 정보시스템 클라우드 전환 사업에서 하이퍼프레임을 성공적으로 공급한 바 있다. 이러한 경험을 기반으로 올해 진행되는 2022년 클라우드 전환 사업에도 적극적으로 참여할 수 있도록 준비 중이다.

아울러 하이퍼프레임의 공신력을 입증하고, 정부·공공기관 사업 발주시 우선 구매 대상 자격을 얻기 위해 4분기까지 하이퍼프레임의 GS인증을 획득할 예정이다.

또한 금융권 클라우드 환경내 플랫폼 구축 등 다양한 고객 사례를 기반으로 금융, 제조, 유통 등 민간 기업 레퍼런스를 더욱 적극적으로 창출하겠다는 방침이다.

이를 위해 티맥스소프트는 하이퍼프레임의 시장 확산을 위한 제품 고도화의 일환으로 통합 마스터 기능을 3분기까지 추가한다. 통합 마스터는 하이퍼프레임을 구성하는 오픈소스 SW를 손쉽게 제어하고, 발생할 수 있는 장애를 한 눈에 모니터링할 수 있게 지원하는 모듈이다. 오픈소스에 대한 지식이 없는 관리자도 다양한 오픈소스 미들웨어 SW를 간편하게 통합 관제할 수 있도록 돕는다.

이형배 티맥스소프트 대표는 “하이퍼프레임은 티맥스소프트의 상용 미들웨어 기술력과 오픈소스 제품의 혁신 기술을 융합해 클라우드 미들웨어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하는 제품”이라며 “올 하반기 기능 추가 및 GS 인증을 통해 제품 고도화와 신뢰도·안정성을 보강하고, 공공 클라우드 전환을 필두로 기관 및 기업의 오픈소스·클라우드 수요를 충족시키겠다”고 말했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이유지 기자>yjlee@byline.network


[온라인 컨퍼런스] 제조공장, 산업기반시설 ‘OT/ICS 환경 보안’ 방안 2022

‘다양한 산업 환경의 운영기술(OT)·산업제어시스템(ICS) 환경에서 정보 탈취, 운영 중단, 랜섬웨어 감염 등과 같은 악의적인 공격 시도와 보안 사고들이 지속적으로 나타나고 있습니다. 하지만 전체 자산에 대한 가시성을 확보하는 것은 물론, 지능형 위협과 이상 행위에 대해 포괄적인 탐지·보호·대응체계를 갖추는 것이 쉽지 않은 상황입니다. 10월 20일 이번에 개최하는 ‘OT/ICS 환경 보안 방안’ 온라인 컨퍼런스에서 OT/ICS 환경을 위협하는 요소들과 더불어 적절한 보안체계를 수립하는데 필요한 다양한 정보들을 얻어갈 수 있길 바랍니다.

일시 : 2022년 10월 20일 (목) 13:30 ~ 17:20
장소 : 온라인
문의 : byline@byline.network
자세히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