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메이드가 15일 새로운 메인넷 ‘위믹스3.0’과 스테이블 코인 ‘위믹스 달러’를 공개했다. 위메이드 측은 “위믹스 3.0은 다양한 기술 도입 및 고도화, 검증된 글로벌 파트너와의 협업을 통해 블록체인 네트워크의 핵심 요건을 완전히 갖췄다”며 “7월 1일부터 테스트넷을 오픈하고, 철저한 시스템 검증을 거치겠다는 계획”이라고 말했다.

그들에 따르면 위믹스 3.0은 ▲탈중앙화 ▲보안성 ▲확장성이라는 세 가지 특징이 있다. 이는 오늘날 블록체인 네트워크에서 공통으로 공유하는 핵심 가치이자 요건이다. 위메이드 측은 위믹스 3.0이 이 세 가지 특성을 모두 달성하고 유지하려는 내부 프로토콜을 통해 ‘블록체인 트릴레마’를 해결하는 것을 그 근간으로 한다고 말했다. 블록체인 트릴레마란 블록체인의 주요 측면 세 개 중에서 한 개를 포기해야 하는 딜레마를 말한다.

위믹스 3.0은 40개의 탈중앙화 권위 노드(서버 참여자)를 통해 운영된다. 검증인 노드를 전 세계에 분포시킴으로써 효율적으로 탈중앙화를 이루는 동시에 보안성을 유지하고, 고의적 거래 과부하 또는 디도스 같은 외부 공격으로부터 네트워크를 보호하는 것을 목적으로 한다. 또한, 기획 단계부터 게임, 탈중앙금융 등 블록체인 서비스가 유연하게 네트워크에 통합될 수 있는 퍼블릭 체인을 목표로 개발됐다.

이날 쇼케이스에서 위메이드는 위믹스3.0 출시와 함께 스테이블코인 위믹스 달러를 발행하겠다고 밝혔다. 스테이블 코인이란 가치가 안정적인 코인을 말한다. 가상자산의 가격 변동 위험성을 줄이기 위한 수단으로 활용된다. 위믹스 달러는 발행량만큼 USD 코인(USDC), 법정 화폐 등의 안전 자산을 100% 담보하는 달러로, 동일한 가치에 해당하는 위믹스 코인 혹은 기타 담보 자산으로 교환할 수 있다.

위메이드에 따르면 위믹스 달러는 가치 안정성을 강화하기 위한 다양한 방법을 마련하는 것에 초점을 두고 있다. 위메이드 측은 “위믹스 코인은 위믹스 3.0 생태계의 각종 화폐를 중개하는 유틸리티 코인”이라며 “완전 담보라는 안전한 장치가 설치된 생태계 내에서 가치 저장 수단, 회계 단위, 교환 수단이 되는 기축 통화로 활용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커뮤니티 구성원들이 별도 허가 없이 안전하게 온체인 서비스를 이용하고 자금을 암호화 자산으로 전환할 수 있도록 하겠다는 계획이다.

위메이드는 위믹스 3.0 생태계 성장을 위한 실질적 사용처로 세 개의 플랫폼 ▲위믹스 플레이(게임) ▲나일 (DAO) ▲위믹스 디파이(금융)를 소개했다. 이 주요 플랫폼은 ‘트라이포드 콜드론’을 이룬다. 이는 위믹스 3.0의 상징적 콘셉트로, 서로 다른 세 개의 플랫폼이 강력하고 경쟁력 있는 거대 생태계를 지지한다는 의미를 가지고 있다고 위메이드 측은 설명했다.

위믹스 3.0 쇼케이스 진행자로 나선 바이올리니스트 대니 구가 위믹스플레이를 소개하고 있다.

제일 먼저, 위믹스 플레이는 위믹스 3.0과 연결된 사설 블록체인에 포함된 많은 P&E(Play & earn) 게임을 수용하고 있다. 그리고 그 중 핵심은 네트워크 혼잡 혹은 서버 이용 비용 상승 걱정 없이 이용할 수 있다는 점이다. 이것이 가능한 이유는 개별 체인에 정보를 수집, 저장하고 필요한 정보만 메인넷으로 보내는 방식을 채택하고 있기 때문이다.

아울러 위메이드는 위믹스 게임 체인 상의 여러 게임을 하면서 얻은 것을 다시 다른 게임에 재투자하는(Play & Earn, and Pay) 개념 또한 소개했다. 이용자들이 위믹스 게임 체인에 있는 모든 게임에서 암호화폐를 결제 방법으로 사용할 수 있도록 함에 따라 게임에서 번 돈을 다시 재투자 하는 재미를 느끼게 하겠다는 것이 사측의 설명이다.

위메이드가 위믹스에 도입할 두 번째 플랫폼 나일은 콘서트, 미술 전시회, 스포츠 경기, 온∙오프체인 투자, 부동산 사업 등 여러 DAO(탈중앙화 자율조직) 프로젝트를 생성, 활성화, 관리할 수 있는 플랫폼이다.

이 회사 측은 ‘네이트 프로토콜’을 통해 특정 IP를 기반으로 독립적인 커뮤니티를 만들고 특정 조건이 성립되면 거래를 실행하는 스마트 계약 시스템을 사용하겠다고 전했다. 스마트 계약의 주요 기능에는 DAO 펀딩, 프로젝트 활성화, 수익 배분을 포함한다. 각 DAO만의 거버넌스 토큰 또한 생성해 나일 플랫폼 내에서 인위적 개입을 제거하겠다고도 밝혔다.

마지막 플랫폼인 위믹스 디파이는 탈중앙금융 서비스로, 암호화 자산의 저장, 교환, 대여, 결제, 투자 등을 지원하는 온체인 플랫폼을 지향한다. 위메이드에 따르면 위믹스 디파이는 스테이블코인 위믹스달러와 긴밀하게 연결돼 안전한 거래를 지원하며, 유동적이고 안전한 전환이 가능하게 하는 걸 목표로 한다.

해당 서비스는 스테이블 코인 대출, 온체인 스왑, 암호화 자산 채권, 안전한 브릿지와 경매 등의 기능을 지원한다. 위메이드 측은 “위믹스 디파이 서비스는 디앱 간의 결제 프로콜과 결합하여 새로운 암호화 결제 방식을 새롭게 정의할 것”이라고 전했다.

장현국 위메이드 대표는 “이미 블록체인 게임 플랫폼으로 검증된 위믹스가 자체 메인넷 위믹스3.0으로 확장된 위믹스 생태계로 나아가고자 한다”며 “위믹스3.0은 스테이블 코인 기반으로 안정적인 경제시스템을 구축하는 것은 물론, 게임, DAO+NFT, 디파이(DeFi)로 영역을 보다 확장하고 향후 메인넷의 근원적인 경쟁력도 확보해 나갈 것이다”고 포부를 전했다.

글.바이라인네트워크
<박지윤 기자> nuyijkrap@byline.networ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