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자상거래 플랫폼 카페24가 한국 기업이 대만 온라인 시장 판매를 지원하기 위해 ‘라인쇼핑 대만 패키지’를 출시했다고 26일 밝혔다. 카페24의 설명에 따르면 D2C 쇼핑몰이 대만 라인쇼핑과 직접 연동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플랫폼은 카페24가 유일하다.

카페 24는 이전부터 카페24 자사몰 상품 정보를 라인쇼핑 대만에 연동해 라인쇼핑 내에서 카페 24 상품 페이지로 바로 연결될 수 있도록 했다. 또한 카페24측은 대만에서 라인은 월간활성이용자(MAU)가 인구 80%에 달하는 대표적인 메신저로 라인이 운영하는 마켓플레이스인 ‘라인쇼핑’에 입점하면 앱 내에서 상품을 소개해 상품 판매량과 매출을 빠르게 늘릴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번 서비스 강화의 주요 내용은 대만 라인쇼핑 입점 효과적인 상품 전시 현지에 최적화된 마케팅, 배송, 회계 등의 서비스 지원 등이다. 카페24 마켓플러스 서비스와 대만 라인쇼핑 연동을 기반으로 자사 브랜드의 상품과 주문 정보를 손쉽게 연동할 수 있으며, 카페24의 전문 인력이 각 기업의 상황에 적합한 1:1 맞춤 컨설팅 서비스를 제공한다.

또한 온라인 결제서비스 ‘EC페이’와 대만 현지 ‘패밀리마트 택배’ 등 대만 현지 소비자가 주로 사용하는 서비스를 연동했다. 이에 따라 한국 온라인 사업자는 소비자가 지정한 편의점에서 택배를 수령하는 대만의 현장 현금 결제(COD) 환경에 손쉽게 대응할 수 있게 될 예정이다. 패밀리마트는 대만 전역에 점포 4000개,  온라인 앱 회원수 1500만명 이상을 보유했으며 EC페이는 대만 4대 편의점을 포함한 20만여 기업에 서비스를 제공한다.

이재석 카페24 대표는 “대만은 한류 인기와 온라인 쇼핑 수요가 함께 급증세인 중요한 시장”이라며 “앞으로도 대만은 물론 미국과 일본, 동남아 등 글로벌 각지에 한국 기업이 쉽게 진출하도록 서비스를 다각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성아인 기자> aing8@byline.networ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