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 ENM이 KT 스튜지오 지니에 1000억원 규모의 지분 투자를 한다. 두 회사는 드라마 제작과 음악, 실감미디어 등 콘텐츠 전분야에서 협력키로 뜻을 모았다.

강호성 CJ ENM 대표는 21일 열린 양사 양해각서(MOU) 체결식에서 “미디어 플랫폼 선도 기업인 KT와의 협력은 CJ ENM이 글로벌 토털 엔터테인먼트 기업으로 나아가는데 큰 힘이 될 것”이라며 “앞으로 콘텐츠 사업에서 전방위적 시너지를 내기 위한 협업을 늘려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날 오전 서울 종로구 KT 광화문빌딩 East에서 열린 MOU 체결식에는 강호성 CJ ENM 대표, KT 그룹Transformation부문장 윤경림 사장 등 양사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KT 그룹 트랜스포메이션 부문장 윤경림 사장은 “KT는 그룹 미디어·콘텐츠 사업 경쟁력 강화는 물론 K-콘텐츠 및 국내 미디어 생태계 발전을 위해 CJ ENM과 다각도로 협력을 이어나가겠다”고 강조했다.

KT의 콘텐츠 밸류 체인

협력의 첫 단계는 지분 투자다. CJ ENM이 KT스튜디오지니에 1000억원 규모 지분 투자를 하는데, 이돈은 tvN, OCN 등 CJ ENM캡티브 채널과 OTT 티빙의 콘텐츠 경쟁력을 높이는데 쓸 예정이다. 이번 투자로 CJ ENM은 스튜디오지니가 제작한 상당수 물량의 콘텐츠에 대해 우선 확보할 수 있는 권리를 갖는다.

스튜디오지니는 CJ ENM의채널과 OTT티빙 유통망을 추가 확보하게 된다. 또 CJ ENM은 스튜디오지니와 드라마 등 콘텐츠 공동 기획·제작을 추진한다. 양사는 스튜디오지니가 확보한 양질의 기획안을 바탕으로 글로벌 대작 콘텐츠 공동 제작을 할 가능성을 열었다.

KT그룹의 미디어 콘텐츠 사업 컨트롤타워로 설립된 스튜디오지니는 스토리위즈(웹툰·웹소설 등 콘텐츠 기획·제작·유통), 밀리의 서재(독서 플랫폼), 지니뮤직(음원 스트리밍) 등의 계열사가 있다.

KT가 콘텐츠 시장에서 갖는 강점은 여러 계열사를 바탕으로 한 다양한 원천IP다. CJ ENM 측은 스튜디오지니를 통한 콘텐츠 포트폴리오 확보로 자사 플랫폼과 콘텐츠 경쟁력 강화를 기대하고 있다. 아울러 국내외 유통 네트워크를 갖춘 CJ ENM과의 협력으로 스튜디오지니의 기업가치 제고에도 도움이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남혜현 기자> smilla@byline.network



[온라인 컨퍼런스] 2022 이커머스 비즈니스 인사이트 가을

‘2022 이커머스 비즈니스 인사이트 가을’에서는 업계의 현재 상황과 최신 트렌드, 앞으로의 변화 방향에 대해 공유하고, 참가자들이 앞으로의 전략을 세울 수 있는 인사이트를 제공하고자 합니다.

일시 : 9월 28일~29일 오후 14시 ~ 17시
장소 : 온라인
문의 : byline@byline.network
자세히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