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P코리아(www.sap.com/korea)는 신은영 현 SAP코리아 최고운영책임자(COO) 겸 부사장을 신임 대표이사 사장으로 선임했다. 신 신임 대표는 6일 공식 취임했다.

이에 따라 신 대표는 SAP코리아는 내부 승진으로 선임된 최초의 여성 대표이사가 됐다.

회사측에 따르면, IT 영업, 운영 및 재무 부문에서 30년 이상의 경력을 가진 신 대표는 탁월한 비즈니스 감각과 리더십으로 SAP코리아 비즈니스의 성장과 혁신에 기여한 인물로 평가받고 있다.

신 대표는 2008년 SAP 코리아에 최고재무책임자(CFO)로 합류한 이후 2012년 7월 SAP코리아 COO 겸 부사장으로 임명돼, 현재까지 근무해왔다. 아울러 SAP코리아를 선도적인 클라우드 회사로의 전환 및 꾸준한 성장을 이끌어왔으며, 회사 전반의 고객 관리, 운영 등 전반을 총괄해왔다.

또 젊은 인재 양성과 SAP 코리아의 여성 경력 개발을 돕기 위한 비즈니스 우먼 네트워크(Business Women’s Network) 프로그램을 이끌고 있는 등 여성 리더로서 여성 임직원의 커리어 성장을 위한 멘토로 활동하고 있다.

SAP코리아에 합류하기 전에는 오라클 코리아의 재무총괄 이사를 역임했다. 그는 1990년 프라이스워터하우스쿠퍼스(PwC)에서 컨설팅을 시작했다.

한편, 이성열 전 SAP코리아 대표이사는 SAP코리아 회장(Senior President)으로 임명됐다. 이성열 SAP코리아 회장은 SAP코리아 경영진에 자문을 제공하고, 국내 기업이 성공적으로 지능형 기업으로 전환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이유지 기자>yjlee@byline.networ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