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ICT 서비스 기업 에스넷시스템(대표 박효대, 장병강)이 성장동력을 강화하고 새로운 사업 추진 체계화를 위해 사업총괄에 유홍준 부회장을 선임했다고 23일 밝혔다.

유홍준 부회장은 에스넷시스템의 ICT 서비스 사업을 총괄하며 시장과 기술에 대한 전문성을 강화하고 인공지능(AI), 클라우드, 메타버스을 포괄하는 서비스 영역으로 사업을 확대하는 등 미래 먹거리 확보를 위한 새로운 도약을 이끈다.

회사측에 따르면, 유 부회장은 경영역량을 갖춘 ICT 전문가다. 삼성SDS에서 기술 중심의 직무체계를 정착시켰으며 이후 공공, 제조, 금융 등 다양한 시장을 거치며 고객과 기술에 대한 감각을 익혔다. ICT 아웃소싱(ICTO) 사업부를 이끌며 삼성 그룹의 ICT 혁신을 주도하기도 했다.

특히 스마트팩토리, 블록체인, AI 기반의 디지털 금융 등을 시장에 접목하며 쌓은 역량과 노하우는 에스넷그룹이 디지털 전환 파트너로 성장하는데에 큰 역할을 해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유홍준 부회장은 “에스넷시스템은 고객에게 IT 경쟁력을 제공하는 기술로 신뢰받는 전문 회사”라며 “경영은 책임이다. 역량을 한데 모아 그룹 경쟁력을 강화하고 고객의 디지털 혁신을 위해 발로 뛰는 실행하는 전문가 그룹으로서 국내 최고의 종합 ICT 기업으로 자리매김 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이유지 기자>yjlee@byline.networ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