쏘카, 공유 자전거 서비스 ‘일레클’ 인수

카셰어링 업체 쏘카가 공유 자전거 서비스 ‘일레클’을 운영하는 나인투원을 인수한다. 이번 인수는 쏘카가 나인투원 주식 100%를 인수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쏘카는 지난 2019년 나인투원에 대한 시드 투자를 통해 전략적 파트너십을 맺었으며 그동안 주요 주주로 지속적으로 협력해왔다.

쏘카는 “일레클 인수를 통해 누구나 언제 어디서나 편리하게 이동할 수 있는 스트리밍 모빌리티 전략을 보다 빠르게 구현할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700만명에 달하는 쏘카 이용자들과 40여만명의 일레클 이용자들이 카셰어링과 공유 자전거를 보다 편리하게 연계해서 사용할 수 있을 것이라고 회사 측은 기대했다. 쏘카는 초단거리 이동 시 일레클, 단거리 이동 시 타다, 중·장거리 이동 시 쏘카와 모두의주차장을 통해 이용자들이 편리하게 모든 이동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게 됐다고 강조했다.

쏘카는 온라인 주차 플랫폼 ‘모두의주차장’ 인수에 이어 이번 일레클 인수를 계기로 누구나 언제 어디서나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스트리밍 모빌리티 전략을 본격 전개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이용자들이 자동차, 퍼스널 모빌리티, 주차장 등을 소유하지 않더라도 쏘카를 통해 언제 어디서나 편리하게 이동할 수 있게 한다는 전략이다.

일레클은 2018년 11월 서울 상암동에서 시범운영을 시작해 현재 서울, 김포, 부천, 세종, 제주 등 전국 18개 도시에서 6000대 규모의 공유 전기자전거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특히 하드웨어에 대한 연구 개발을 병행해 올해 초에는 자체적으로 설계, 개발한 신모델 ‘일레클 플러스’를 출시, 운영하고 있다. 일레클은 회원 수 40만명, 월평균 이용자 수 10만명에 달하는 국내 최대의 전기자전거 공유 플랫폼이다.

일레클은 사업 초기부터 남녀노소 모두를 아우를 수 있는 전기자전거에 집중한 결과, 타 공유 PM 서비스에 비해 폭넓은 이용자층을 보유하고 세종, 김포시 등 다양한 지자체와 적극적인 협력 관계를 구축하는 데 성공했다. 또한, 출퇴근이나 등하교와 같은 정기적인 이용자들을 위해 이용권 개념의 ‘일레클 패스’를 출시하여 판매하고 있다.

이외에도 일레클은 공유 전기자전거 하드웨어와 시스템을 활용하여 수원 삼성전자 사업장과 같은 대규모 법인 단지 내에서 임직원 전용 서비스를 운영하는 등 서비스 활용 폭을 넓혀왔다. 올해부터는 쿠팡이츠와 제휴를 통해 배달라이더를 위한 전용 패스상품을 출시하거나 전기자전거 렌탈을 제공하는 등 마이크로 물류 서비스와의 연계를 늘려나가고 있다.

배지훈 나인투원 대표는 “일레클은 뛰어난 기술력 및 운영관리 역량을 앞세워 가장 안전하고 신뢰할 수 있는 공유 퍼스널 모빌리티 서비스로 자리잡으며 중·단거리 일상 이동을 개선해왔다”며 “앞으로 쏘카와 손잡고 자차 없이도 누구나 편리한 일상 이동이 가능한 세상을 열기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박재욱 쏘카 대표는 “슈퍼앱으로 진화하는 쏘카가 차량을 소유하지 않고도 누구나 쉽고 편리하게 이용하는 이동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앞으로도 더 많은 기업들과 협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심재석 기자>shimsky@byline.network

AI 트랜스포메이션을 위한 리테일 테크는 무엇일까

– 리테일 & 로지스 테크 컨퍼런스 2024

리테일 산업은 이제 디지털 산업입니다. 온라인뿐 아니라 오프라인 기업도 디지털 기술을 활용하지 않고서는 생존할 수 없습니다. AI 기술의 발달은 리테일 업계에 새로운 기회와 도전과제를 안겨주었습니다.

생성형 AI, 이커머스 쏠림, D2C 확장, 오프라인 매장의 폐점, 경기 침체, 늘어만 가는 배송 수요 등의 많은 변화 속에서 리테일과 물류, 커머스 업계는 디지털 없이는 변화에 대처할 수 없음을 알고 있습니다.

이에 바이라인네트워크는 리테일&로지스 테크 컨퍼런스 2024를 개최합니다. 리테일과 물류 기업이 어떻게 AI와 디지털 기술을 활용하고 있는지, 디지털 혁신을 위해 필요한 기술과 활용사례는 무엇인지 살펴보는 자리가 될 것입니다.

  • 일시: 2024년 3월 7일(목) 9:00 ~ 18:00
  • 장소: 서울 강남구 테헤란로7길 22 ST Center (과학기술컨벤션센터) 지하 1층 대회의실

관련 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