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랩(대표 강석균)이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 강화를 위해 ESG 태스크포스(TF)를 신설하고 본격 가동에 들어갔다고 20일 밝혔다.

안랩 ESG TF는 환경(Environment)TF, 사회(Social)TF, 지배구조(Governance)TF로 나뉘어 유관부서 실무 담당자가 TF 책임자로 참여한다. 전체 ESG TF장은 커뮤니케이션실 인치범 상무가 맡았다.

이 TF는 국내외 ESG 평가 대응과 같은 선결 과제 수행을 시작으로 안랩의 미션(Mission)과 비전(Vision), 핵심가치(Core Values) 등 기업 철학에 부합하는 고유한 ESG 경영 로드맵을 구상하고 전사적인 ESG 문화를 구축하는 역할을 하게 된다.

안랩은 그간 한국기업지배구조원 ESG평가에서 최우수기업(2015, 2017)과 우수기업(2008~2011, 2013, 2014, 2016)으로 선정되는 등 지속가능경영을 위한 실천을 인정받아왔다. 지난해부터는 코로나19로 인한 비대면 환경에서 안랩의 사회적 가치를 발현하기 위한 다양한 노력을 실천해오고 있다.

코로나19 감염 방지를 위해 기존의 방문 견학 프로그램을 비대면 온라인 프로그램인 ‘온라인 라이브(Live) 견학’으로 전환해 8월 현재까지 5441명의 중·고등·대학생이 참여했다. 청소년에게 IT·정보보안 분야 진로 멘토링, 보안 교육 등을 제공하고 있다.

또 비대면 상황 장기화로 부족한 IT 및 보안 교육기회 문제를 해결하고자 유튜브 채널 ‘삼평동연구소’를 개설하고 임직원들의 재능기부로 200여편의 영상 콘텐츠를 공개했다. 주요 보안 위협, 정보보안 트렌드, 소프트웨어 개발 진로 정보 등 보안위협정보, SW개발지식, IT상식 정보 등 다양한 세대를 위한 지식 공유 목적의 콘텐츠를 제공하고 있다. 현재 구독자 수는 1만8000명, 영상 누적 조회수 131만회를 달성했다.

최근에는 스미싱, 랜섬웨어 등 일상 속 보안 위협이 증가하는 가운데, 웹툰 ‘오갑살(오늘부터 G.A.B님과 함께 살게 되었습니다)’을 제작해 보안위협 피해예방을 위한 생활밀착형 보안 정보를 쉽고 재미있게 알리고 있다.

신임 ESG TF장 인치범 상무는 “‘끊임없는 연구개발로 함께 살아가는 사회에 기여한다’는 안랩의 기업 미션에는 이미 ESG 경영의 핵심 요소가 내재돼 있다”며 “안랩 ESG TF는 이러한 기업 철학을 바탕으로 정교한 ESG 경영을 실천해 중견기업 ESG 경영의 모범이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이유지 기자>yjlee@byline.network


--------------------------------------------------

[바이라인플러스 1월 무료 웨비나 ]

  • 오피스365·구글 워크스페이스 보안 강화 방안 : ‘사람 중심(People-Centric) 보안’ 👉  사전등록 


이런 뉴스레터 어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