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글루시큐리티가 운영기술(OT) 환경과 특성을 반영한 융합 OT 보안 기술력을 토대로 OT 보안 시장 공략에 나선다.

이글루시큐리티(대표 이득춘)는 OT 환경에 특화된 OT 보안관리 솔루션 ‘스파이더(SPiDER) OT’를 출시했다고 10일 밝혔다.

디지털 전환 가속화에 발맞춰 스마트 팩토리, 스마트 시티, 스마트 빌딩 등의 주요 설비 제어와 관련된 OT 보안의 중요성이 대두되고 있다. IT 네트워크와 OT의 접점이 점점 넓어지면서, 이를 노리는 보안 위협도 증가하고 있는 까닭이다. 이에 ‘가용성’ 확보에 중점을 둔 OT 환경에 최적화된 보안 체계 구축의 필요성이 부각되고 있다.

‘스파이더 OT’는 이글루시큐리티의 이기종 보안 이벤트 통합 분석 기술과 노하우를 토대로 IT와 OT 영역을 포괄하는 식별·탐지·분석·대응 기능을 제공한다. 보안 담당자들은 ‘스파이더 OT’를 활용헤 IT 보안 장비와 OT 자산을 식별하고, 프로토콜을 분석하는 OT 센서와 OT 보안 솔루션에서 수집한 이기종의 보안 이벤트를 통합 관리할 수 있다. 정형·비정형 IT/OT 데이터를 통합 분석할 수 있게 변환하는 데이터 정규화 기능과 단일·다기종 경보에 대한 다차원 상관분석 기능 등이 제공된다.

또한 OT와 IT를 아우르는 위협 분석 및 가시성 확보로 OT 보안 위협에 대한 선제적 대응도 가능하다. OT 자산 통신·동작에 대한 학습을 토대로 공격 유형과 위험도를 반영한 실시간 경보 모니터링을 수행하고, 사용자 정의 IT·사물인터넷(IoT)·OT 통합 대시보드를 활용해 신속히 침해 사고에 대응할 수 있다. 또한 ‘이글루 사이버 위협 인텔리전스(CTI)’ 서비스 연계로 조직과 연관성이 높거나 주로 발생하는 위협 유형에 대한 정보를 확인하여 탐지에 적용할 수 있다.

이글루시큐리티는 ‘스파이더 OT’ 솔루션 출시를 계기로 주요 물리보안·IT 서비스 회사와 OT 보안 전문기업과의 협업으로 고성장이 예상되는 OT 보안 시장 공략에 박차를 가한다. 또한 OT 환경에 대한 진단·평가부터 OT 보안 솔루션 구축, OT 보안관제 서비스까지 포함하는 융합OT 보안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이득춘 이글루시큐리티 대표는 “코로나19 확산 이후 생산성 향상과 질병에 대한 안전망 확보 차원에서 IT와 OT 영역이 밀접히 연결된 스마트 팩토리·스마트 시티·스마트 빌딩 구축이 확대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스파이더 OT’ 도입을 통해, IT 환경과 OT 환경을 아우르는 통합 보안 체계를 구축하였으면 한다”고 밝혔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이유지 기자>yjlee@byline.networ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