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인터넷진흥원(KISA, 원장 이원태)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최기영)와 국민생활 속 신뢰할 수 있는 비대면 서비스 구축 사례 발굴 및 확산을 위해 ‘신기술 적용 비대면 서비스 보안 시범사업 공모’를 진행한다고 5일 밝혔다.

최근 코로나19의 장기화로 국민들의 일상이 빠르게 비대면으로 전환되면서, 비대면 서비스의 사이버보안 문제는 개인 뿐 아니라 비대면 산업 전반에도 위협이 되고 있다.

이에 KISA는 클라우드, 인공지능(AI), 블록체인과 같은 IT 신기술을 활용한 비대면 진료·교육·근무와 온라인 유통·결제 등 디지털뉴딜 비대면 서비스 4개 분야 및 신규 분야 1개 등 5개 분야에서 총 5개 과제(분야별 1개)를 선정한다. 또 매칭펀드 방식으로 과제별 최대 8.9억원 규모의 최신 보안 기술 적용을 지원한다. 지원하는 최신 보안기술은 블록체인 기반 신원인증, AI 기반 보안기술, 클라우드 보안서비스(SECaaS), 생체인식, 양자내성암호 등이다.

지원 대상은 국민의 이용 효과가 큰 비대면 서비스를 제공 중이거나 제공 예정인 컨소시엄이며, 개발 및 운영 단계에서의 보안기술 적용을 지원하므로 반드시 1개 이상 기업·기관이 수요기관으로 참여한 컨소시엄 형태로 구성해야 한다.

공모 신청은 5일부터 4월 5일까지 진행될 예정이다. 신청 방법 등 자세한 내용은 KISA 누리집 입찰공고 게시판에서 확인 가능하다. KISA는 관련 사업설명회는 오는 12일부터 KISA SNS 채널(유튜브, 네이버TV, 카카오TV)을 통해 시청할 수 있도록 제공한다.

KISA 신대규 사이버침해대응본부장은 “코로나19로 비대면 서비스 사용이 일상화된 만큼, 발생 가능한 보안위협에 대한 예방과 대비책이 꼭 필요하다”며 “이번 시범사업을 통해 국민들이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는 비대면 서비스들이 개발·보급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이유지 기자>yjlee@byline.network


--------------------------------------------------

[바이라인플러스 12월 무료 웨비나 ]

  • 메타버스 시대의 엣지 플랫폼 👉  사전등록 
  • 텐센트 클라우드의 메시징 솔루션 IM 활용방안 👉  사전등록 


이전레터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