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SA, 보안 걱정 없는 비대면 서비스 개발 지원한다

한국인터넷진흥원(KISA, 원장 이원태)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최기영)와 국민생활 속 신뢰할 수 있는 비대면 서비스 구축 사례 발굴 및 확산을 위해 ‘신기술 적용 비대면 서비스 보안 시범사업 공모’를 진행한다고 5일 밝혔다.

최근 코로나19의 장기화로 국민들의 일상이 빠르게 비대면으로 전환되면서, 비대면 서비스의 사이버보안 문제는 개인 뿐 아니라 비대면 산업 전반에도 위협이 되고 있다.

이에 KISA는 클라우드, 인공지능(AI), 블록체인과 같은 IT 신기술을 활용한 비대면 진료·교육·근무와 온라인 유통·결제 등 디지털뉴딜 비대면 서비스 4개 분야 및 신규 분야 1개 등 5개 분야에서 총 5개 과제(분야별 1개)를 선정한다. 또 매칭펀드 방식으로 과제별 최대 8.9억원 규모의 최신 보안 기술 적용을 지원한다. 지원하는 최신 보안기술은 블록체인 기반 신원인증, AI 기반 보안기술, 클라우드 보안서비스(SECaaS), 생체인식, 양자내성암호 등이다.

지원 대상은 국민의 이용 효과가 큰 비대면 서비스를 제공 중이거나 제공 예정인 컨소시엄이며, 개발 및 운영 단계에서의 보안기술 적용을 지원하므로 반드시 1개 이상 기업·기관이 수요기관으로 참여한 컨소시엄 형태로 구성해야 한다.

공모 신청은 5일부터 4월 5일까지 진행될 예정이다. 신청 방법 등 자세한 내용은 KISA 누리집 입찰공고 게시판에서 확인 가능하다. KISA는 관련 사업설명회는 오는 12일부터 KISA SNS 채널(유튜브, 네이버TV, 카카오TV)을 통해 시청할 수 있도록 제공한다.

KISA 신대규 사이버침해대응본부장은 “코로나19로 비대면 서비스 사용이 일상화된 만큼, 발생 가능한 보안위협에 대한 예방과 대비책이 꼭 필요하다”며 “이번 시범사업을 통해 국민들이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는 비대면 서비스들이 개발·보급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이유지 기자>yjlee@byline.network

AI 트랜스포메이션을 위한 리테일 테크는 무엇일까

– 리테일 & 로지스 테크 컨퍼런스 2024

리테일 산업은 이제 디지털 산업입니다. 온라인뿐 아니라 오프라인 기업도 디지털 기술을 활용하지 않고서는 생존할 수 없습니다. AI 기술의 발달은 리테일 업계에 새로운 기회와 도전과제를 안겨주었습니다.

생성형 AI, 이커머스 쏠림, D2C 확장, 오프라인 매장의 폐점, 경기 침체, 늘어만 가는 배송 수요 등의 많은 변화 속에서 리테일과 물류, 커머스 업계는 디지털 없이는 변화에 대처할 수 없음을 알고 있습니다.

이에 바이라인네트워크는 리테일&로지스 테크 컨퍼런스 2024를 개최합니다. 리테일과 물류 기업이 어떻게 AI와 디지털 기술을 활용하고 있는지, 디지털 혁신을 위해 필요한 기술과 활용사례는 무엇인지 살펴보는 자리가 될 것입니다.

  • 일시: 2024년 3월 7일(목) 9:00 ~ 18:00
  • 장소: 서울 강남구 테헤란로7길 22 ST Center (과학기술컨벤션센터) 지하 1층 대회의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