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GA솔루션즈(대표 최영철)는 인공지능(AI) 기반의 차세대 안티바이러스(NGAV, 이하 백신) 제품인 ‘바이러스체이서10 AI’를 출시했다고 4일 밝혔다.

‘바이러스체이서10 AI’는 알려진 악성코드만 탐지하는 시그니처 패턴 기반의 전통적인 백신 제품에 자체 개발한 AI 엔진을 탑재해 알려지지 않은 악성코드까지 탐지하는 차세대 백신으로, 기존 제품에 지능형지속위협(APT) 악성코드 탐지 기능을 추가해 새롭게 업그레이드했다.

SGA솔루션즈는 지속적인 연구개발(R&D) 투자로 자체 핵심 기술력을 통합한 차세대 보안 제품 라인업을 확장하고 있다. 이번에 선보인 ‘바이러스체이서10 AI’를 필두로 차세대 엔드포인트 보안 시장에서 점유율을 확대해 나가겠다는 방침이다.

최근 차세대 엔드포인트 보안 시장은 알려지지 않은 악성코드를 탐지하기 위한 엔드포인트 탐지 대응(EDR)과 엔드포인트 보호 플랫폼(EPP) 기술이 이끄는 추세다. 최근 다수의 공공기관과 민수·금융기업들이 알려진 악성코드 탐지를 위해 시그니처 패턴 기반의 전통적인 백신을 사용하면서, 추가적으로 알려지지 않은 악성코드 탐지를 위해 EDR이나 EPP를 도입하거나 고려하고 있다.

‘바이러스체이서10 AI’는 자체 개발한 AI 머신러닝 기반 악성코드 탐지 엔진인 ‘ARMOR(AI Real-time Malware Observation and Response engine)’를 탑재해 탐지 능력을 크게 강화했다. 이를 기반으로 악성코드 식별·탐지 기능을 제공해 알려지지 않은 악성코드에 효과적인 대응이 가능하다. 또한 신·변종 바이러스와 악성코드, 랜섬웨어 등 모든 PC 보안 위협에 대응할 수 있다.

PC 최적화 기능도 제공해 업무 효율성을 높이고, 사용자 편의성을 고려한 최신 트렌드 기반의 사용자 인터페이스(UI)를 채택해 손쉽게 보안 상태를 확인할 수 있도록 제공한다.

무엇보다 고도화된 탐지 엔진과 악성코드 식별·처리 방식을 통해 멀웨어와 랜섬웨어의 실행을 효과적으로 탐지하고 차단하며, 소중한 자산을 보호할 수 있게 해준다는 게 회사측의 설명이다.

최영철 SGA솔루션즈 대표이사는 “최근 재택근무, 온라인 강의 등 비대면 시대가 도래함에 따라 다양하고 지능적인 해킹과 악성코드 피해가 급증하고 있으며, 이에 따라 백신 솔루션에 대한 수요도 늘고 있는 추세”라며 “‘바이러스체이서10 AI’는 EDR·EPP 시장과 함께 기존 백신 시장의 판도를 변화시킬 차세대 안티바이러스 제품으로, 관련 시장에 적극 대응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이유지 기자>yjlee@byline.network


[온라인 컨퍼런스] 2022 이커머스 비즈니스 인사이트 가을

‘2022 이커머스 비즈니스 인사이트 가을’에서는 업계의 현재 상황과 최신 트렌드, 앞으로의 변화 방향에 대해 공유하고, 참가자들이 앞으로의 전략을 세울 수 있는 인사이트를 제공하고자 합니다.

일시 : 9월 28일~29일 오후 14시 ~ 17시
장소 : 온라인
문의 : byline@byline.network
자세히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