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보안원(원장 김영기)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로부터 전자서명인증 사업자의 ‘전자서명인증업무 운영기준’ 준수 여부를 평가하는 전자서명인증 평가기관으로 지정돼 업무를 본격 개시한다고 23일 밝혔다.

지난 10일 시행한 개정 전자서명법(제10조)과 전자서명법 시행령(제5조)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전자서명인증 평가업무 수행기관을 선정해 고시해야 한다고 돼 있다.

전자서명인증 평가를 통해 운영기준 준수 여부를 인정받은 전자서명인증 사업자는 자사 전자서명의 보안성・안전성 등에 대한 신뢰성 검증은 물론 이를 대외에 홍보할 수 있는 기회로도 활용할 수 있다.

전자서명인증 평가는 크게 ▲전자서명인증의 안전성 및 신뢰성 ▲전자서명인증 사업자의 관리적・물리적・기술적 보호대책 ▲개인정보보호 등 3개 분야를 중점적으로 검증한다.

금융보안원은 전자서명인증 평가기관의 업무를 차질없이 수행하기 위해 전담조직 신설, 전문인력 배치 등 평가 업무에 필요한 전문역량을 확보했다.

금융보안원 김영기 원장은 “공인인증제도 폐지에 따라 무한 경쟁체제로 급변하고 있는 국내 전자서명인증 시장에서 전자서명인증 사업자의 경쟁력은 인증서비스의 신뢰성과 보안성에 달려있다”면서 “금융보안원은 국민이 안심하고 믿고 이용할 수 있는 인증서비스를 전자서명인증 사업자가 제공할 수 있도록 전자서명인증 평가기관으로서 역할과 책무를 차질없이 성실하게 수행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전자서명인증 사업자는 금융보안원 홈페이지(www.fsec.or.kr)의 전자서명인증 평가 안내서를 참고해 평가 신청할 수 있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이유지 기자>yjlee@byline.network


[바이라인플러스 7월 무료 웨비나 ]
  • 진화된 클라우드 보안 방안과 제로트러스트 업무환경 구현
    날짜 : 2022년 7월 6일 (수)
    시간 : 13:10 ~ 17:30
    자세히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