체크포인트 소프트웨어 테크놀로지스(지사장 최원식)는 최원식 한국지사장을 선임했다고 9일 밝혔다.

최원식 지사장은 체크포인트코리아에서 파트너들과 긴밀하게 협력해 영업력을 강화하고, 다양한 분야의 고객 확보 전략을 담당할 예정이다.

최 지사장은 25년 이상 국내 대기업과 글로벌 벤더에서 다양한 경험을 쌓았다. 체크포인트 코리아에 합류하기 전 시만텍, 노키아, 포티넷, 팔로알토네트웍스에서 지사장을 역임했다. 그동안 근무한 모든 기업에서 기존 대비 3~4배 이상의 매출 실적을 이뤄낸 경력을 보유하고 있다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최 지사장은 연세대학교 전기공학 학부를 졸업했고, 미국 센트럴 플로리다 주립대학교에서 전기 전자 MSE(Master of Software Engineering) 석사 학위를 받았다.

최원식 지사장은 “보안업계 글로벌 리더인 체크포인트는 네트워크 보안, 클라우드 보안, 엔드포인트 보안, 사물인터넷(IoT) 운영기술(OT) 보안, 모바일 보안 등 모든 영역에서 최고 기술력 기반의 솔루션을 보유한 회사”라며 “기존에 선배들이 일궈 놓은 기반 위에 채널 파트너들과 함께 성장하는 새로운 사업 모델의 역사를 만들어 내는 데 집중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어 “고객 만족과 채널들과 함께하는 성장을 가장 중요하게 생각한다.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진행하는데 있어 가장 필요로 하는 보안 관련 고객들의 보안 어드바이저이자 채널 파트너들에게 최고의 선택이 되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다”고 덧붙였다.

최 지사장은 체크포인트 아시아태평양지역(APJ) 샤라트 신하(Sharat Sinha) 부사장 겸 총괄 매니저에게 보고하게 된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이유지 기자>yjlee@byline.networ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