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션 쇼핑 앱 ‘지그재그’가 2000만 다운로드를 돌파했다. 지그재그는 여성 쇼핑몰과 상품 정보를 한 곳에 모아 보여주는 앱이다. 지그재그에 등록한 쇼핑몰의 갯수만 3700개로, 인터넷에서 의류를 비교해 구매하는 이들에게 인기를 얻었다.

지그재그를 운영하는 크로키닷컴이 6일 밝힌 바에 따르면, 이 회사의 지난해 거래액은 6000억원 규모다. 올 상반기까지 2조원의 누적거래액 돌파를 예상하고 있다. 결제 수수료와 개인화 추천 모델 등이 주요 수익원으로, 지난해 매출은 300억원을 기록했다.

지그재그는 지난해 하반기 쇼핑몰 메타 서비스 중에서는 처음 통합 결제 서비스인 ‘Z결제’를 선보였다. 서로 다른 쇼핑몰의 상품을 하나의 장바구니에 담아 일괄 결제를 할 수 있다는 것이 강점이다. 이 회사 측은 지난 석 달 간 Z결제에 입점한 쇼핑몰의 수가 매월 40% 이상씩 늘었으며, Z결제로 인한 월 평균 매출 증가율이 20%를 넘겼다고 설명했다.

다운로드 외에 실제로 활발하게 지그재그를 쓰는 이용자의 수는 월평균(MAU) 270만명, 일평균(DAU) 70만명이다.

서정훈 크로키닷컴 대표는 “지그재그는 개개인이 더 즐겁게 쇼핑할 수 있도록 앱의 편리성 증대와 개인화에 전력을 다하고 있다”며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패션테크 기업으로서 앱 사용자와 셀러에게 최상의 사용성을 제공하도록 계속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자료제공=크로키닷컴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남혜현 기자> smilla@byline.networ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