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라우드 관리 기업인 베스트글로벌(대표 이한주)은 조민식 전 삼정컨설팅그룹(KPMG) 본부장을 신임 한국 총괄 대표로 선임했다고 6일 밝혔다.

이한주 대표는 베스핀글로벌 전체 대표를 유지하고, 조민식 신임 대표가 한국 총괄 대표를 맡는다. 베스핀글로벌 중국 대표직은 이운 대표가 그대로 유지한다.

조민식 대표는 앞으로 대기업과 스타트업 전반에 걸친 다양한 경험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영업과 마케팅에 집중할 예정이다. 또한 서비스와 소프트웨어(SW) 매출로 이어지는 선순환 사업 구조 정립, 추가 사업 기회 및 수익모델 발굴, 기업용(B2B) IT 플랫폼으로서 기업 가치 강화에 힘쓴다는 계획이다.

조 대표는 22년간 삼정컨설팅그룹의 창업 멤버로서 다양한 기업에 대한 자문 및 마케팅을 맡았다. 지난 6년간 전문엔젤투자자로서 어벤처스와 섬기는 자본가의 모임 등을 통해 수많은 스타트업의 성장을 돕는 멘토링을 진행해 왔다. IT모바일 생태계를 경험하며 대기업과 스타트업 시장에 대한 폭넓은 경험과 이해를 쌓았다.

카카오의 사외이사 겸 감사위원장을 지냈으며, 광동제약 사외이사, 파마리서치프로덕트 사외이사, 한국 게임산업협회 감사, 한국VR협회 감사, 엔씨소프트 문화재단 감사 등을 역임했다.





기획재정부 혁신성장본부와 산업통상자원부 신사업지원 육성협의체 자문위원을 역임하며 스타트업의 민관협력 증진에도 기여했다.

이한주 베스핀글로벌 대표는 “조민식 총괄 대표가 합류하면서 베스핀글로벌의 성장에 가속이 더할 것으로 확신한다”면서, “특히 국내외 대기업과 스타트업 생태계의 성장을 이끈 조민식 대표의 경험이 시너지가 되어 B2B IT 플랫폼으로서의 가치를 창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이유지 기자>yjlee@byline.networ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