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랩(대표 권치중)이 보안 인증기술 스타트업 ‘와이키키소프트(대표 조한구)와 ‘차세대 인증기술 및 사업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27일 체결했다.

연구개발 협력과 공동 사업 추진은 물론 안랩이 와이키키소프트에 투자하기로 했다.

와이키키소프트는 2015년 설립된 국내 차세대 인증 기술 스타트업으로, 공개키기반구조(PKI) 응용 솔루션과 차세대 인증기술 연구개발, 컨설팅 서비스를 제공한다.

이번 업무협약으로 양사는 ▲생체인증 국제표준 기술인 FIDO(Fast IDentity Online)와 PKI 기반 인증보안 솔루션 연구개발 ▲클라우드, 사물인터넷(IoT), 블록체인 등 디지털인프라 보호에 필요한 융합인증 보안 사업 등 차세대 인증기술 개발과 사업을 공동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안랩은 와이키키소프트에 대한 전략적 투자도 진행해 파트너십을 더욱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FIDO인증, IoT 보안, 스마트카 보안, 디지털포렌식 등 인증 기술을 응용한 다양한 보안 기술을 연구하는 기업이다.

조한구 와이키키소프트 대표는 “이번 파트너십 및 투자 유치를 계기로 국내 대표 정보보안 기업 안랩과 보안 스타트업 간의 성공적인 상생 협력 사례를 만들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기인 안랩 부사장은 “이번 업무협약으로 양사의 기술 역량을 결합한 연구개발은 물론, 장기적으로 사업 시너지를 만들어 나갈 것”이라며 “안랩은 혁신 기술을 보유한 기업들과 협업과 투자를 적극 추진할 예정”이라고 강조했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이유지 기자>yjlee@byline.network

--------------------------------------------------
[무료 웨비나 안내] 팬데믹 시대, 중소기업 비대면 업무 혁신 솔루션
  • 일시 : 2020년 10월 28일 14시~15시
등록하러 가기
--------------------------------------------------
[스페셜리포트] 새롭게 부상하는 웹 애플리케이션 위협
  • 아카마이 악성 스크립트 차단 솔루션 리포트
다운로하러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