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글루시큐리티(대표 이득춘)가 공공시장 점유율 선두를 차지하고 있는 보안 서비스와 솔루션 사업의 안정적인 성장에 따라 지난해 실적 호조를 나타냈다.

29일 회사측에 따르면, 이글루시큐리티의 2018년 연결 기준 실적은 매출액 646억7900만원, 영업이익 30억1800만원, 당기순이익 88억 6200만원을 기록했다. 전년 대비 매출액은 7.6%, 당기순이익은 111.8% 증가했고, 인공지능(AI) 분야 연구개발비 증가에 따라 영업이익은 소폭 감소했다.

지난해 이글루시큐리티는 자사 대표 솔루션인 ‘스파이더 TM’ 보안정보이벤트관리(SIEM) 솔루션을 비롯해 보안진단 자동화 솔루션, 그리고 보안관제·정보보호 서비스 등 사업 전반이 고른 성장세를 보였다.

AI를 핵심 성장동력으로 삼고 이에 대한 연구개발 투자를 대폭 확대하며 새로운 수익원 확보에도 속도를 붙였다. 이글루시큐리티는 국내 첫 AI 보안관제 시스템인 ‘대구 AI 기반 지능형 보안관제 체계’를 구축했다.

올해에는 AI 보안관제 시스템은 ‘스파이더 TM AI 에디션’ 솔루션 상용화 버전을 출시하고 중장기 성장 동력의 발판을 마련하겠다는 전략이다.

연 초 인공지능연구소 내 SIEM 팀을 포함하는 형태로 인공지능연구소의 역할을 확대했고, 솔루션 사업부와 서비스 사업부를 통합한 ICT 사업본부를 신설하며 AI SIEM 솔루션과 보안관제 서비스 간 시너지 창출에 힘을 실었다.

AI SIEM 솔루션과 보안관제 서비스에 대한 수요 증가 추세에 따라 올 하반기에는 가시적인 수익성 개선 효과가 나타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이득춘 이글루시큐리티 대표는 “2019년은 이글루시큐리티가 창립된 지 20주년이 되는 해로, 중장기적 관점에서 새로운 도약의 원년이 될 수 있도록 AI와 보안 역량을 집결해 실질적인 성과를 창출하는데 전력을 다할 방침”이라며 “올해 새롭게 출시하는 ‘스파이더 TM AI 에디션’은 회사 성장을 이끄는 핵심 열쇠가 될 것이다”라고 밝혔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이유지 기자>[email protec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