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인터넷진흥원(KISA, 원장 김석환)이 2019년 상반기 직원 공개채용을 시작했다. 신규 채용 인원은 57명이다.

KISA는 비정규직 근로자의 고용 안정성을 확보하고 지역 일자리 창출을 위해 이번에 공개 경쟁 채용을 추진한다고 23일 밝혔다.

앞서 KISA는 정부 가이드라인에 따라 정규직 전환기구의 합의에 의한 전환심사를 거쳐 작년 말로 비정규직 직원(파견·용역근로자) 46명에 대한 공무직 전환 채용을 마쳤다.

이번 공개 채용으로 민원상담, 환경미화, 시설안전 등 공무직 직무 결원 48명에 대한 신규 채용을 진행한다.

이번 채용에서는 공무직 외에도 기술 일반, 홍보, 노무, 법·정책 등의 분야에서 신규 채용(9명)이 함께 진행된다.

또한 KISA는 기관 지방이전 혁신도시(광주·전남지역) 지역 인재와 국가유공자 등 사회형평적 채용을 위한 우대정책을 시행하며, 채용 모집기간 중 지역사회와 대학교 대상 기관 홍보활동도 병행한다.

입사지원서 접수는 오는 2월 7일 15시까지이다.

김석환 KISA 원장은, “한국인터넷진흥원은 지역 사회 일원으로서 비정규직에서 정규직으로 전환된 인력에 대한 고용 안정성을 보장하고, 지역 청년 일자리 창출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이유지 기자>[email protec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