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2-in-1과 17인치 그램이 유출됐다, 역시나 가볍다

왠지 마케팅을 하거나 조용하게 마케팅할 때가 많은 바람에 나온지 나온지 모르겠는 LG 사용자들이 좋아할 만한 제품을 만드는 것일까. 가지 LG 그램 유출 소식이 있다. 해외 IT 매체인 lilputing 보도했다.

 

그램의 모양 그 자체다

 

1kg 아니지만 1.09kg으로 15인치를 만들어낸 LG 17인치 그램을 만들어낸다는 소식이 유출됐다. 1.09kg 구형 맥북 에어 11인치 수준에 해당하는 무게다. 그램이 등장한 적어도 IT 업계에서는 그램을 사용하는 비율이 압도적으로 늘었는데, 17인치라면 더욱더 인기를 것으로 보인다. 17인치 그램은 베스트바이에 잠깐 노출됐다 현재는 내려간 상태로, i7-8565U 프로세서와 16GB , 256GB SSD 탑재했다고 한다. 가장 중요한 무게는 2.95파운드로 1.3kg이다. 두께는 1.7cm 정도로 현존하는 15인치 그램(1.68cm) 비슷한 수준이다. 위스키레이크 기반 프로세서를 썼으므르 기가비트 와이파이가 자동 지원되며, 기존의 그램처럼 USB-C to 이더넷 어댑터를 사용해야 한다. 배터리는 19.5시간을 보장한다고 한다. 그러나 배터리 타임은 믿지 말자. 유출된 1700달러( 188만원).

 

어디서 많이 본 느낌인데

 

신기한 제품은 2-in-1이다. 접합부가 반대로 접히는 형태이므로 서피스북 같은 분리형 투인원은 아니다. 360도로 화면이 회전한다고 생각하면 쉽다. 요가북과 같은 형태라는 것이다. 특히 사진상으로는 요가북의 듀얼 힌지와 유사한 형태를 하고 있으나 힌지는 요가북을 만드는 레노버가 특허를 갖고 있다. 따라서 비슷한 느낌이지만 실제로는 다른 형태일 수도 있겠다.

성능은 위의 17인치 그램과 같은 프로세서를 썼지만 SSD 512GB 것으로 보인다. 화면은 14인치이며, 무게는 15인치 그램과 비슷한 1.14kg 정도다.

태블릿으로 있는 만큼 와콤 펜이 딸려있는 것이 강점이다. 와콤의 입력 방식인 와콤 AES 2.0 적용된 펜이 따려있는 것으로 보인다. 제품 역시 위스키레이크 기반 프로세서를 썼으므로 기가와이파이를 지원한다. 유출된 가격은 1500달러( 166 ).

요가북 형태의 제품은 쓰임새가 다양하지만 왠지 사람들이 노트북으로 자주 쓰지는 않는다. 따라서 유출 제품들이 실제로 출시된다면 사람들이 기다리는 17인치 제품이 것이다. 제품은 CES 출품될 것으로 알려졌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이종철 기자> [email protected]



Categories: 기사

Tags: , , , , , , ,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바이라인네트워크를 구독하세요!

이메일을 입력하시면 바이라인네트워크를 구독하실 수 있습니다

You have Successfully Subscrib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