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핑몰 플랫폼 ‘카페24(대표 이재석)’는 쇼핑몰 운영에 필요한 애플리케이션을 자유롭게 사고 팔 수 있는 카페24 ‘앱 스토어(App Store)’를 출시한다고 2일 발표했다. 카페24는 이를 위해 개발자들에API(Application Programming Interface)를 공개하고, 앱 개발을 위한 기술적 지원을 제공하는 ‘개발자 센터’를 운영한다고 설명했다.

회사 측에 따르면, 이번 선보인 카페24 앱 스토어는 쇼핑몰 상에서 작동하는 웹 기반 앱을 유통, 판매하는 전자상거래 앱 마켓이다. 쇼핑몰 운영자들은 앱 마켓에 올라와 있는 앱을 활용해 쇼핑몰 기능을 개선하거나 사용자 경험을 극대화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카페24는 자사 앱 스토어를 개방형 플랫폼으로 운영해 외부 개발사가 앱을 개발해 자사 고객을 상대로 새로운 비즈니스 기회를 창출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카페24 기반의 쇼핑몰은 국내외 150만 개에 달한다.

개발사들은 개발자센터에서 카페24의 다양한 API를 활용하거나 조합해 새롭고 확장된 기능의 앱으로 재창조할 수 있다. 카페24는 개발사들이 더욱 다양한 앱을 개발, 판매할 수 있도록 오는 2019년까지 약 240여개의 API를 공개할 예정이다.

이는 애플이나 구글의 모바일 앱 마켓과 유사한 구조의 플랫폼이다. 이용자들은 마켓에서 간편하게 앱을 구매해 이용할 수 있고, 개발자들은 앱 마켓에 자신이 개발한 앱을 올려 수익을 거둘 수 있다.

카페24는 “향후 앱 스토어에서 발생하는 수익을 개발사 및 앱 마케팅에 재투자해 더 많은 개발사와 쇼핑몰 운영자들이 카페24 앱 스토어를 중심으로 상호협력하는 선순환을 구축한다는 방침”이라고 밝혔다.

투자를 통해 앱의 수요와 공급을 지속 확대함으로써 개발사들은 앱 스토어에서 얻을 수 있는 수익을 확대하고, 쇼핑몰 운영자들은 양질의 앱을 합리적인 가격으로 구매할 수 있는 생태계 선순환을 활성화한다는 계획이다.

이재석 카페24 대표는 “카페24 앱 스토어는 외부 개발사, 쇼핑몰 운영자, 카페24 간 강력한 시너지를 발생시키는 전자상거래 앱 플랫폼으로 성장할 것”이라며 “카페24는 앞으로도 외부 개발사와 동반 성장할 수 있는 다양한 방안을 마련해 전자상거래 생태계를 지속적으로 확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심재석 기자>shimsky@byline.networ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