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파수닷컴(대표 조규곤)은 애플리케이션 보안 사업본부를 별도 독립법인 스패로우로 설립하고, 글로벌 시장 확대에 나선다고 11일 밝혔다.

스패로우는 안전한 소프트웨어 개발 환경을 위한 소스코드 정적 분석 도구로, 10여년 이상 연구개발, 인프라를 투자해 자체 애플리케이션 보안 기술 경쟁력을 확보해 왔다.

파수닷컴은 이번 분할로 사업의 전문성을 고도화하고 경영 효율성을 극대화함으로써, 국내 시장에서의 주도력을 강화하고 해외 진출을 적극적으로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이를 통해 단기적으로는 3년 내 기업공개(IPO)를 추진해 상장, 중장기적으로는 애플리케이션 보안 테스팅 분야에서 글로벌 톱(Top) 3에 진입한다는 목표다.

스패로우는 소프트웨어 개발주기 전 과정에 적용할 수 있는 제품라인업과 통합플랫폼은 물론, 고객을 위한 맞춤형 전문서비스인 매니지드 서비스까지 넓혀 소프트웨어 품질과 보안을 모두 책임진다. 이와 함께 인공지능, 딥러닝과 같은 최신 기술 접목은 물론, 시장 환경과 고객 니즈를 적극 반영하여 타기업과는 차별화된 패러다임을 제시할 계획이다.

장일수 스패로우 대표는 “4차 산업혁명이라는 시대적 변화와 맞물려 애플리케이션 보안이 다양한 분야에서 초미의 관심사가 되면서, 스패로우의 성장성에 대한 기대가 매우 높다”고 언급하며, “이번 분사를 계기로 일본을 비롯한 중국 등 아시아시장은 물론 미국, 유럽 등 전 세계 해외시장 개척을 위한 행보를 본격화함으로써, 소프트웨어 보안 시장을 대표하는 브랜드로 도약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스패로우는 독립회사로 출범한 이후, 첫 해외 공식 행보로 지난 9일부터 11일까지 도쿄 빅사이트에서 열린 일본 최대 IT 전시회 ‘재팬 IT 위크 2018’에 참가해 참관객들의 높은 관심을 확인했다.

이번 행사에서는 클라우드 기반의 정적분석 도구와 동적분석 도구를 선보이며, 국내보다 훨씬 빠른 속도로 확대되고 있는 일본 클라우드 시장에서 브랜드를 성공적으로 알렸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이유지 기자>yjlee@byline.networ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