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 전자상거래 플랫폼 카페24(대표 이재석)는 온라인 비즈니스를 운영하는 고객들의 요구에 신속하고 유연한 대응을 하기 위해 데이터센터를 2개에서 3개로 확장한다고 26일 밝혔다.

인프라 규모가 연평균 20%씩 빠르게 성장하면서 보다 안정적인 서비스 환경을 제공하기 위한 것이라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회사 측에 따르면, 카페24 이용 고객들은 ▲시스템 이전이나 서비스 중단 없는 간편한 서비스 확장 ▲서비스 안정성 강화 또는 데이터 백업을 위한 시스템 이중화(주센터-백업센터)를 손쉽게 구성 ▲카페24 전문인력을 통한 통합모니터링을 무료로 이용해 신속·정확한 이슈처리가 가능해진다.
이재석 카페24 대표는 “4차 산업혁명을 위한 안정적인 서비스 인프라에 대한 중요성이 갈수록 높아지고 있다”며 “고객들이 전 세계에서 안정적인 온라인 비즈니스를 할 수 있도록 데이터센터 확장 외에도 인공지능(AI) 등 첨단 기술을 접목 통한 인프라 고도화에 적극 투자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카페24는 HTTP/2, PHP7 등 IT 신 기술 적용 및 업계 최대 160테라(T)bps급 네트워크 인프라 구축 등 빠르고 안정적인 인프라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투자를 지속하고 있다. 카페24가 운영·관리 중인 서버 대수는 현재 2만여대로, 2013년 글로벌 서비스를 시작한 이후 5년만에 인프라 규모가 약 200%로 급격히 성장했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심재석 기자>shimsky@byline.networ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