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ber

우버가 음식 배달 서비스 ‘우버이츠’에 이어, 차량 대절 서비스 ‘우버 트립’의 국내 서비스를 시작한다. 우버엑스 철수로 한동안 주춤했던 국내 시장을 재공략하는 동시에, 음식배달과 차량대절 등으로 사업 영역을 다각화 해 ‘우버 브랜드’를 쓰는 이용자 범위를 넓힌다는 전략이다.

글로벌 차량 공유 서비스 우버가 21일부터 서울 및 근교 지역 운행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우버트립은 방문하고 싶은 모든 장소를 경유할 수 있는 시간제 대절 서비스다. 서울을 찾는 관광·출장 방문객이 이용 대상이다.

우버트립은 현재 서울에서 운행 중인 고급차량 서비스 ‘우버블랙’을 통해 운영된다. 이용 요금은 기본 5시간에 12만 원이다. 최대 12시간까지 이용할 수 있으며, 여정 거리가 100km를 초과할 경우 1km당 1000원, 기본 이용시간인 5시간을 넘으면 1분당 400원씩이 부과된다. 주차비와 통행료는 별도다.

우버트립 서비스는 기존 우버 앱에 접속해 첫번째 목적지를 입력 후 ‘TRIP(트립)’ 아이콘을 눌러 요청하면 된다. 우버트립 서비스를 요청하면 바로 우버 드라이버 파트너의 이름, 사진과 함께 차량에 대한 상세 정보를 확인할 수 있으며, 요금은 전체 이동 거리 및 서비스 이용 시간에 따라 산정돼 사전 등록한 신용카드로 자동 정산된다.

드라이버 파트너와 라이더가 앱 내에서 메시지와 음성 전화를 주고 받을 수 있는 ‘앱 내 채팅 (in-app chat)’ 기능이 추가됐다. 운전 중인 드라이버 파트너는 메시지 입력 없이 화면을 탭하여 메시지 수신 여부를 전달할 수 있으며, 라이더로부터 받은 앱 내 메시지는 음성으로 자동 전환된다. 해당 기능은 메시지 전송 외에도 드라이버와 라이더의 실시간 위치 확인, 상대방의 메시지 수신 여부를 확인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우버는 현재 국내에서 고급 차량 서비스인 우버블랙(UberBLACK) 및 장애인, 노약자 등 도움이 필요한 교통약자들을 위한 우버어시스트(UberASSIST) 등 차량 공유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남혜현 기자> smilla@byline.network


[바이라인플러스 7월 무료 웨비나 ]
  • 진화된 클라우드 보안 방안과 제로트러스트 업무환경 구현
    날짜 : 2022년 7월 6일 (수)
    시간 : 13:30 ~ 17:30
    자세히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