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산네트웍스, 나스닥 상장사 ‘존테크놀로지’ 인수합병 완료

DZS CI다산네트웍스(대표 남민우)가 미국 캘리포니아 소재 통신장비 기업이자 나스닥 상장사인 존테크놀로지(Zhone Technologies)의 인수합병을 마무리했다.

다산네트웍스는 지난 9일 존테크놀로지 주주총회 승인과 10일 캘리포니아 주정부 등록을 마치고 존테크놀로지의 신주 58%를 인수해 인수합병 절차를 모두 마무리 했다고 12일 밝혔다.

존테크놀로지는 다산존솔루션즈(DASAN Zhone Solutions)로 사명을 변경했다. 나스닥 상장은 그대로 유지된다.

다산존솔루션즈는 존테크놀로지와 다산의 공동 CEO 체제로 운영된다. 이사회는 다산네트웍스측 4석, 기존 존테크놀로지측 3석으로 구성된다. 이사회 의장은 남민우 회장이 맡는다.

다산네트웍스는 58%의 지분을 인수해 다산존솔루션즈를 주요 종속회사로 편입했다.

이번 인수합병으로 다산네트웍스는 브로드밴드 엑세스 시장에서는 전세계 7위, 광통신 기가비트수동형광네트워크(GPON) 시장에서는 전세계 6위 기업으로 도약했다. 통신사뿐만 아니라 기업용 장비까지 제품 라인업이 확대됐고, 전세계 고객 기반이 60여개에서 800여개로 늘어났다.

다산네트웍스는 코스닥 기업 최초로 나스닥 상장 기업을 인수해 네트워크 사업 근거지를 북미시장으로 이동하고 글로벌화에 박차를 가한다는 계획이다.

다산존솔루션즈는 전세계 시장에서 공동 세일즈와 마케팅을 펼쳐 나갈 계획이다. 기존 존테크놀로지 본사에 본거지를 두고 북미시장과 중동, 유럽 등지를 포함해 본격적인 글로벌 통신장비 시장 공략에 힘을 모은다.

먼저 양사가 강점을 갖고 있는 주력시장에 상호 진입해 세계 시장 점유율 확대와 매출 극대화를 추진할 예정이다. 존테크놀로지는 북미시장과 중동, 유럽 등지에서, 다산네트웍스는 아시아권 시장에서 강세를 보이고 있다. 양사의 고객 기반을 결합하면 빠른 시일 내에 글로벌 시장 점유율 확대가 가능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DZS1남민우 회장은 “인터넷 종주국의 전통을 가진 존 테크놀로지와 IT 강국 대한민국의 앞선 기술을 갖고 있는 다산의 결합으로 전 세계 인터넷 인프라 시장의 판도를 바꿀 수 있는 기반이 마련됐다”며, “양사의 강점을 결합해 전세계를 다산의 통신 인프라로 연결하는 글로벌 톱(TOP) 5 통신장비 기업으로 성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제임스 노로드 다산존솔루션즈 공동대표는 “양사의 결합은 모바일 백홀, 이더넷 스위치, 브로드밴드 엑세스, 기업용 광랜 등 주력 분야에서 단숨에 선도 기업으로 발돋움 하는 계기가 됐다”며, “세계적으로 약 40조원에 달하는 동 시장에서 시장 점유율 2% 달성이 목표”라고 밝혔다.

한편, 다산네트웍스와 존테크놀로지의 인수합병은 미국 소재 다산네트웍스의 통신장비 자회사인 다산네트웍솔루션즈(US)와 존테크놀로지의 합병목적 자회사인 디에이코퍼레이션(DA corp.) 간 합병을 통해 진행됐다.

지난 4월 12일 합병 계약 체결 이후 양사 모두 주식 교환만으로 합병을 성사시켰다. 다산네트웍스는 존테크놀로지의 신주 58%를, 존테크놀로지는 다산네트웍솔루션즈(US)의 지분 100%를 각각 갖게 됐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이유지 기자>yjlee@byline.network

Facebook Comments


Categories: 기사

Tags: , , , ,

댓글 남기기

유연근무제 관련 백서를 다운로드 하시면 추첨을 통해
스타벅스 커피 쿠폰을 드립니다.

[폴리콤] 
백서 다운로드 이벤트

  • 유연근무제 가이드라인
  • 유연근로제 글로벌 설문조사
  • 허들룸에 대한 이해
소개 페이지 바로가기
close-link

바이라인네트워크를 구독하세요!

이메일을 입력하시면 바이라인네트워크 기사를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

You have Successfully Subscribed!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