헌 옷 수거 스타트업 ‘리클’, 헌 옷 수거 부산·대구·대전으로 확대

헌 옷 수거 스타트업 리클은 서울, 인천, 경기에 이어 부산, 대구, 대전까지 서비스 지역을 확장했다고 7일 밝혔다. 앞으로 리클을 이용하고자 하는 부산, 대구, 대전 지역 이용자는 리클 모바일 앱에서 헌 옷 수거 신청 후, 회사에서 보내주는 수거 키트에 의류를 담아 문 앞에 두면 반송 택배 방식으로 리클에 입고시킬 수 있다. 최소 수량은 20벌로 아동복, 잡화류도 수거한다.

리클에 입고된 의류는 전문가 검수를 거쳐 1kg당 300원을 적용한 ‘기본 매입’, 중고의류 판매 플랫폼인 리클스토어에서 가공 후 재판매 가능한 옷은 ‘플러스 매입’으로 분류한다. 한 벌 당 최대 2만원까지 판매자에게 보상한다는 점이 특징이다. 기존 헌 옷 수거 업체들이 1kg당 200원 수준으로 무게 중심의 정산을 했다면, 리클은 한 벌 단위로 보상하는 제도를 도입했다.

리클은 포커스미디어코리아가 코리아스타트업포럼과 2020년부터 매년 공동으로 주최한 스타트업 육성 프로그램 ‘아윌비빽(I WILL BE 빽) 시즌3’ 선정사다. 아윌비빽은 입주민의 더 나은 생활에 기여하는 제품과 서비스를 보유했지만 대규모 광고 집행 기회를 얻기 힘들었던 스타트업을 발굴하고, 국내 최대 규모 디지털 옥외광고(DOOH)인 포커스미디어 엘리베이터TV와 포커스미디어의 광고 기획 및 크리에이티브 제작 역량까지 더해 지원하는 프로그램이다.

리클은 포커스미디어코리아가 엘리베이터TV 광고 제작과 송출 지원 5개월 만에 누적 이용자 수가 24배 이상 증가했다. 2021년 5월에 첫 서비스를 시작한 리클은 2023년 2월까지 21개월 동안 누적 이용자가 1만4000명에 머물렀지만, 올해 3월부터 엘리베이터TV 광고를 집행하면서 7월 기준 34만1000명으로 급증했다. 리클 측은 “집 안에 쌓인 헌 옷을 수거하고 보상까지 해주는 유용성을 강조한 엘리베이터TV 광고를 포커스미디어가 제작해 송출하자 새로운 서비스 이용에 적극적인 아파트 입주민들로부터 호응이 높았다”며, “엘리베이터TV 광고 후 이용자 수가 증가하고, 서비스 지역 확장으로 이어지는 등 추가 성장 동력을 확보했다”고 말했다.

포커스미디어코리아는 “포커스미디어 엘리베이터TV는 TV CF보다 고른 연령대와 더 많은 반복 시청 고객을 보유하고, 아파트 통합 DB 기반의 콘텐츠 제작과 편성 차별화로 광고 주목도를 높여 브랜드 인지도를 상승시키는 플랫폼으로 고도화하고 있다”며, “엘리베이터TV 영향력과 커뮤니케이션 역량을 토대로 아파트 입주민과 비즈니스 파트너사를 이롭게 하는 기업이 되겠다”라고 말했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성아인 기자> aing8@byline.network 

[컨퍼런스 안내] 클라우드 보안 & 제로트러스트 컨퍼런스 2024

바이라인네트워크는 올해 두드러진 사이버위협 트렌드, 클라우드 보안을 제대로 구현하는 방법과 기술을 알아보는 클라우드 보안 전문 컨퍼런스를 올해로 네번째로 개최합니다.

이번 행사에서는 하이브리드·멀티 클라우드 환경에서 보다 간소화된 방식으로 보안을 강화하고, 그 보안 수준을 유지할 수 있는 방안을 살펴봅니다. 아울러 원격 업무 환경 시대에 맞는 보안모델로 부각된 제로트러스트(ZeroTrust) 와 이를 구현하는 다양한 기술 방안, 시큐어액세스서비스 엣지(SASE), 폭발적인 변화를 부르는 AI 시대 진화된 위협 환경과 보안 방안 등을 포괄적으로 다룰 예정입니다.

  • 일시: 2024년 7월 4일 오전 9:50 ~ 오후 6:00
  • 장소: 서울 서초구 강남대로 213 양재 엘타워 6층 그레이스홀

관련 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