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 클라우드, 강형준 신임 한국 사장 선임

구글 클라우드가 강형준 신임 구글 클라우드 코리아 사장을 선임했다고 18일 밝혔다.

강형준 사장은 구글 클라우드의 국내 비즈니스 전략을 주도하고 전체 조직을 이끌면서, 구글 클라우드 플랫폼(GCP), 구글 워크스페이스 등 광범위한 솔루션 포트폴리오를 기반으로 고객이 직면한 과제를 해결해 나갈 예정이라고 회사측은 밝혔다.

카란 바좌(Karan Bajwa) 구글 클라우드 아태지역 총괄(VP)은 “강형준 사장은 데이터 분석을 넘어 한국 고객의 다양한 요구사항을 아우르는 심도 있는 엔터프라이즈 기술 전문성을 갖춘 검증된 비즈니스 리더”라며, “구글 클라우드의 성장과 산업 전체가 중요한 순간을 맞은 시기에 강 사장은 구글 클라우드의 GTM(Go-to-Market) 조직을 총괄하며 고객이 비즈니스 목표를 달성할 수 있도록 혁신을 지원하는 데 핵심적인 역할을 담당할 것”이라고 전했다.

강 사장은 구글 클라우드 합류 전 스노우플레이크(Snowflake) 한국 지사장직을 지냈으며 그전에는 클라우데라(Cloudera), 호튼웍스(Hortonworks), 테라데이타(Teradata) 등에서 리더십 직책을 두루 역임하며 30년간 기술 분야에서 경험을 쌓아 왔다.

강형준 사장은 “구글 클라우드는 데이터 및 AI, 협업, 연결성에서 보안 및 지속가능성에 이르기까지 첨단 기술 분야 전반을 선도하고 있다. 구글 클라우드의 여정에 함께 하게 되어 매우 기쁘며 기대된다”라고 전했다.

현재 국내에서 구글 클라우드를 선택해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가속화하고 있는 기업으로는 삼성전자, LG, 현대자동차그룹, 엔씨소프트, 컴투스, 넷마블, 이마트, 위메프, 컬리 등이 있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이유지 기자>yjlee@byline.network

관련 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