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가상자산 거래소 코빗(대표 오세진)은 가상자산 5종의 스테이킹 서비스를 추가했다고 19일 밝혔다.

코빗에 따르면 , 이번 확대 개편으로 기존 이더리움 2.0 스테이킹 이외에도 카르다노(ADA), 쿠사마(KSM), 폴카닷(DOT), 솔라나(SOL), 테조스(XTZ) 스테이킹이 추가됐다. 코빗 거래소에서 해당 가상자산을 보유하고 있고 고객 확인도 완료된 회원이라면 회차별 스테이킹 참여가 가능하다.

스테이킹은 맡긴 가상자산이 거래소 외부로 이동되지 않고 유동화 위험이 없는 상태에서 블록체인 네트워크에 연결돼 검증자 역할을 수행함으로써 보상이 제공되는 것을 특징으로 한다.

코빗 관계자는 “최근 FTX 이슈 여파로 고객들의 우려가 높아지는 가운데 안전한 가상자산 투자의 방법으로 스테이킹이 부각되고 있다”며 “코빗은 투명하고 안전한 가상자산 거래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지난달부터 국내 가상자산 거래소 중 최초로 비트코인(BTC), 이더리움(ETH), 리플(XRP) 등 코빗에 상장된 가상자산에 대해 매일 자사가 보유한 수량과 이를 확인할 수 있는 지갑 주소 목록까지 모두 홈페이지에서 공개하고 있다”고 전했다.

한편 코빗은 지난해 4월부터 이더리움 2.0 스테이킹 서비스를 시작한 이래 현재까지 총  1만6천960이더리움(약 280억원)을 운영 중이다.

글.바이라인네트워크
<박지윤 기자> nuyijkrap@byline.network

Similar Posts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