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 앱을 운영 중인 마이리얼트립이 K콘텐츠 관련 여행지 정보 제공과 예약 서비스를 운영하는 스타트립을 인수했다고 26일 밝혔다. 인수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대비, 여행 콘텐츠에 집중 투자하겠다는 목적에서 이뤄졌다.

마이리얼트립의 스타트립 인수 금액은 비공개다. 마이리얼트립은 지난 3월 키즈 여행 플랫폼 ‘동키‘를 운영하는 스타트업 아이와트립을 인수하기도 했다. 또, 올 초 제주도 워케이션을 위한 공유 숙박・오피스를 운영하는 ‘오피스제주’에도 전략적 투자를 진행하는 등 잇단 사업 확장 행보를 보여왔다.

스타트립은 K콘텐츠에 대한 높은 인기로 드라마 촬영 장소, 스타가 방문한 카페, 뮤직비디오 촬영 장소 등을 찾는 외국인 여행객을 대상으로 한다. K콘텐츠와 관련된 장소의 정보를 ‘BTS 뮤직비디오 촬영지‘, ‘블랙핑크 단골 식당’과 같이 연관 스토리를 부여해 다국어 서비스로 제공 중이다. 마이리얼트립은 스타트립 인수 후 K콘텐츠를 계속 늘리고 서비스 언어를 추가해 더 많은 외국의 팬들이 스타트립을 활발히 이용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이동건 마이리얼트립 대표는 “지난 3년간 한국의 음악, 드라마, 영화 등 K콘텐츠가 전 세계적인 인기를 얻으며 글로벌 시장에서 문화적 위상이 완전히 달라졌다“며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는 K콘텐츠와 관련된 경험을 하고 싶어하는 외국인 여행자가 폭발적으로 증가할 것으로 확신한다“고 말했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남혜현 기자> smilla@byline.networ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