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 인프라 전문기업인 케이아이엔엑스(이하 KINX, 공동 대표 이선영·김지욱)이 공용 보안존을 적용한 블록체인 클라우드 서비스를 출시했다고 16일 밝혔다.

블록체인 클라우드 서비스는 테스트넷 구축부터 개발·검증, 메인넷 런칭, 서비스 운영에 이르기까지 블록체인 구축과 운영에 필요한 모든 인프라를 단계별로 지원한다.

데이터를 분산 저장하는 블록체인의 특성을 반영해 인프라 확장성에 최적화된 클라우드 환경을 구현했다.

또한 멀티·하이브리드 클라우드를 기반으로 하고 있어 서비스 규모가 확대되더라도 원활한 확장과 안전한 데이터 분산 및 관리를 보장한다는 게 회사측 설명이다.

아마존웹서비스(AWS), 마이크로소프트, IBM, 네이버비즈니스플랫폼(NBP) 등 주요 클라우드 서비스 업체와 연동돼 있다.

이 서비스의 가장 큰 특징은 공용 보안존. KINX는 공용 보안존을 구성해 블록체인 클라우드 서비스에 적용한 사례는 처음이라고 강조했다.

방화벽, 침입탐지·방지시스템(IDS/IPS), 웹 방화벽, 24시간 관제 서비스를 하나로 통합한 공용 보안존은 자체 장비 없이도 보안 시스템을 사용할 수 있도록 했다.

초기 단계의 스타트업, 블록체인을 막 도입하려는 업체, 서비스 구축 전 실제 개발 환경에서 테스트를 진행하려는 기업의 활용도가 높을 것으로 예상된다.

KINX 블록체인 서비스 구성도 <출처 : KINX 홈페이지(http://www.kinx.net/)>

아울러 블록체인 클라우드 서비스 고객에게는 ISMS-P(정보보호 및 개인정보보호 관리체계), ISO27001(정보보호경영시스템) 등 정보보호 관련 인증 컨설팅을 연계 제공한다. 망 분리, 접근 통제, 암호화 등 인증 관련 요구사항 충족에 어려움을 겪는 기업을 위한 정보보호 서비스다.


[AD] 금융권을 위한 멀티 클라우드 애플리케이션 서비스 전략

KINX는 전문 컨설턴트의 정보보호 현황 분석 및 기술 취약점 진단을 통해 인증심사를 통과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김지욱 KINX 공동대표는 “데이터 분산을 핵심으로 하는 블록체인 기술은 안정적이고 유연한 인프라가 뒷받침될 때 더 큰 성과를 가져올 수 있다”며 “블록체인 클라우드 서비스를 통해 암호화폐는 물론 공공, 금융, 유통, 콘텐츠 등 데이터를 안전하고 효율적으로 관리하고자 하는 다양한 분야의 기업을 고객으로 확보할 것”이라고 말했다.

KINX는국내외 40여 ISP와 연동된 국내 유일 L2 기반 중립적 IX(Internet eXchange)를 운영하고 있으며, 인터넷데이터센터(IDC)와 클라우드, 콘텐츠전송네트워크(CDN), 디도스(DDoS) 방어 등 인터넷 네트워크·서비스를 제공한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이유지 기자>yjlee@byline.networ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