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수닷컴(대표 조규곤)이 인공지능(AI)·임베디드 소프트웨어 회사인 엘렉시(대표 서장원)와 협력해 AI를 접목한 데이터 보안 솔루션을 공동 개발하고 있다.

이를 위해 업무협약(MOU)을 체결한 양사는 현재 파수닷컴의 내부 정보유출 탐지 솔루션과 엘렉시의 이상패턴 감지 솔루션을 연동작업을 진행하고 있다. 이를 기반으로 AI 보안 솔루션 시장에서 경쟁력을 확보하는 한편, 사업 기회 발굴에 적극 협력할 방침이다.

파수닷컴은 그동안 머신러닝, AI 기술 개발을 적극적으로 추진해왔다. 주력사업인 데이터 보안, 애플리케이션 보안, 디지털문서관리, 클라우드 기반 메모 서비스 분야 모든 제품군에 지난해부터 머신러닝·AI 기술을 적용, 확대해 왔다. 이를 기반으로 모든 제품군을 지능형(intelligent) 디지털 플랫폼으로 탈바꿈하는 작업을 꾸준히 진행하고 있다.

fasoo-ellexi이번에 엘렉시와 협력해 AI를 접목하는 제품은 파수 데이터 보안 프레임워크의 한 구성요소인 ‘파수 리스크뷰(Fasoo RiskView)’다.

‘파수 리스크뷰’는 조직 내 구축된 다양한 보안 시스템 로그들의 연관관계를 기반으로 문서 사용자 패턴과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내부 정보 유출 위험도를 관리하는 솔루션이다. 여기에 딥러닝 기반 신경망 방식으로 데이터스트림을 실시간 모니터링하며 이상패턴을 탐지하는 솔루션인 ‘필로AD(Philo-AD)’를 접목한다. 한층 더 지능적인 정보유출 탐지 성능을 구현할 것으로 회사측은 기대하고 있다.

기존에는 찾지 못했던 정보 유출 위험을 딥러닝 학습을 통해 탐지할 수 있게 되고, 리스크 판별 규칙도 자동 생성돼 전문가 리소스를 최소화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판단 오류도 점진적으로 줄여줘 시스템 신뢰도를 향상시킬 수 있다는 게 파수닷컴의 설명이다.

양사 공동 개발작업은 현재 상당히 진척된 상태다. 파수닷컴은 ‘필로AD’를 결합한 AI 개술을 장착한 ‘파수 리스크뷰’는 내달 중순 출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조규곤 파수닷컴 대표는 “사이버 위협이 지능화·고도화되면서 사전 분석을 통한 예방은 물론 보안 시스템 운영의 편의성을 높일 수 있는 스마트한 보안 솔루션 수요가 계속 증가하고 있다”라며 “AI 기술 개발 협력을 통해 데이터 보안 분야에 있어 시너지를 만들 수 있는 추가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하며 제품의 완성도를 더욱 높여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이유지 기자>yjlee@byline.networ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