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공지능 엔드포인트 보안 솔루션 ‘사일런스 프로텍트’ 국내 상륙

comas_cylance인공지능(AI) 엔드포인트 보안 솔루션으로 해외에서 크게 주목받고 있는 ‘사일런스(Cylance)’의 제품이 국내 공급된다.

코마스(대표 김용배)가 사일런스와 국내 유통 파트너십을 체결했다. 18일 코마스는 사일런스와의 파트너십을 통해 국내 엔드포인트 보안 솔루션을 확대하겠다고 밝혔다.

사일런스는 AI와 머신러닝을 사이버보안에 접목, AI 기반 엔드포인트 솔루션 시장을 선도적으로 개척해온 기업이다.

‘사일런스 프로텍트(Cylance PROTECT)’ 제품은 AI와 머신러닝 기술만으로 위협을 탐지하고 보호한다.

실시간 수학적 모델링을 기반으로 사이버위협 요인을 식별하고 새로운 악성코드, 알려지지 않은 변형된 유형까지 분석해 탐지, 차단한다.

<관련기사 : 엔드포인트 보안 기술, 빠른 진화…AI 기반 솔루션 ‘주목’ >

코마스에 따르면, ‘사일런스 프로텍트’는 머신러닝 기능으로 사전에 공격을 예측하고 방어해 변종 랜섬웨어와 메모리공격, 스크립트공격 등을 실시간으로 차단할 수 있다. 기존 시그니처 방식의 보안 솔루션이 화이트리스트와 블랙리스트에만 의존하여 이미 알려진 악성코드와 승인된 응용 프로그램의 차단에 한정되어 있는 것과는 차별화된다.

‘사일런스 프로텍트’’가 설치된 엔드포인트는 인터넷이 연결돼 있지 않은 상태에서도 동일하게 위협을 탐지하고 공격을 방어하는 것이 가능하다.

연 1~2회 업데이트만으로도 강력한 보안 수준을 유지해 수시 업데이트에 의존해야 하는 불편함을 해소했다.

이 제품은 현재 전세계 400만개 이상의 엔드포인트에 구축돼 사용되고 있다.

김용배 코마스 대표는 “최근 랜섬웨어 확산 등으로 엔드포인트 보안 솔루션에 대한 필요성이 대두되고 있어, AI와 머신러닝 기반의 차세대 보안 솔루션이 핵심적 역할을 하게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사일런스의 글로벌 채널 담당 디디 데이턴(Didi Dayton) 부사장은 “한국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보안 솔루션 기업 코마스와 파트너십을 맺음으로써 한국 시장 진출에 전기를 맞이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세계 시장에서 검증된 제품인 만큼, 한국의 기업과 정부의 정보보안을 강화하는데 큰 역할을 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이유지 기자>yjlee@byline.network

Facebook Comments


Categories: 기사

Tags: , , , , , , ,

댓글 남기기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