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NSCAI

공급망 균형 재차 강조한 인텔, 파운드리의 미래는?

“반도체 생산라인의 위치가 미래를 좌우한다” 인텔을 이끄는 최고경영자(CEO) 팻 겔싱어가 미국과 유럽에 생산라인 증설을 재차 강조했다. 23일(현지시각) CNBC와의 인터뷰에서 나온 발언인데, “석유 매장량이 지난 50년 간의 경쟁력을 좌우해온 것”과도 비교했다. 반도체가 지난 시대의 석유만큼 중요하다는 이야기다. 반도체 수급난은 코로나19 팬데믹 이후 고질적으로 이어져 오고 있는 문제 중 하나다. 재택근무, 원격교육 등 비대면 활동이 증가하면서 스마트폰, PC 등 디바이스와 이를...

더보기
로딩 중